All

브릭씨, ‘마이크로 인플루언서’ 참여 가능한 마케팅 선보여

2020-03-26 2 min read

브릭씨, ‘마이크로 인플루언서’ 참여 가능한 마케팅 선보여

Reading Time: 2 minutes

인플루언서 마케팅 플랫폼 ‘브릭씨’를 운영하는 애드히어로는 업계 최초로 마이크로 인플루언서까지 참여를 확장한 ‘참여형 인플루언서 마케팅 서비스’인 ‘인플루언서 믹스’, ‘크레이터스 리그’, ‘브릭딜’ 등을 선보인다.

브릭씨는 메가 인플루언서와 마이크로 인플루언서가 서로 다른 장점을 가진데 착안, 마이크로 인플루언서 참여를 확대해 기존의 인플루언서 마케팅 서비스의 한계로 지적된 비용 대비 효과와 컨텐츠의 질을 개선할 계획이다. 

‘인플루언서 믹스’는 캠페인의 목적과 시기, 예산 등에 따라 최적의 인플루언서 조합을 제공하는 서비스다. 팔로워 수가 많은 인플루언서에 집중했던 기존의 서비스와는 달리 팔로워 수가 적은 인플루언서를 적절하게 조합해 노출과 화제성은 그대로 보장하는 동시에 특정 분야에 부합하는 전문성까지 반영하여 마케팅의 효율성을 더욱 높일 수 있다.

‘크레이터스 리그’는 공모전 형식을 도입해 컨텐츠의 질의 높인 서비스다. #아무노래첼린지 처럼 다수의 마이크로 인플루언서들이 재미와 참여를 통하여 다양한 컨텐츠를 자발적 만들어 내도록 함으로써 많은 수의 컨텐츠와 더불어 각자의 개성을 담는다. 

‘브릭딜’은 기존의 인플루언서 시장에서 가장 많이 통용되던 “무료협찬”이라는 개념을 벗어난 서비스이다. 인플루언서들은 브릭씨 앱에서 자신이 선택한 제품을 선택하고 포스팅 등으로 마케팅에 참여할 경우, 자신들의 소셜 영향력에 맞춰 할인된 가격으로 이를 구매할 수 있다. 광고주는 판매 매출과 마케팅 효과를 동시에 거둘 수 있다.  인플루언서가 구매한 제품에 대해 자발적으로 포스팅을 진행하기 때문에 설득력 높은 비광고성 컨텐츠 생성을 기대할 수 있다. 

임준수 브릭씨 마케팅 이사는 “인플루언서 시장은 전 세계적으로 그 규모가 작년 2조원에서 올해10조원 이상으로 추정될 정도로 폭발적으로 성장하고 있지만, 성장의 이면에 허위 계정, 컨텐츠 질 등에 대한 문제가 개선되지 않은 것이 사실이다”라며 “마이크로 인플루언서의 참여를 확장하는 것은 이에 대한 근본적인 해결책이 될 것으로 예상하며, 이에 따라 이미 소셜 마케팅에 능한 글로벌 브랜드들은 마이크로 인플루언서들 위주로 마케팅을 진행하고 있는 곳도 많다”고 말했다.

한편, 애드히어로는 2018년에 네오플라이, 엔텔스, 다날 등에서 시드투자를 받았고, 작년 5월에 5억원을 투자받은바 있다. 팁스(TIPS)에도 선정되었다. 

[애드테크(Adtech) 스타트업 소식 전체보기]

투자자와 창업팀의 간극을 메울 수 있는 컨텐츠에 관심이 많은 초기 스타트업 투자자이자 와우테일(wowtale) 편집장(Chief Editor)이다. Linkedin Facebook투자실적
Leave a comment

댓글 남기기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