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ll commerce

딜리셔스, 올 거래액 4,300억원.. 월 거래액도 500억원 돌파

2020-12-15 1 min read

딜리셔스, 올 거래액 4,300억원.. 월 거래액도 500억원 돌파

Reading Time: 1 minute

동대문 도매사업자와 전국의 패션 쇼핑몰을 연결하는 B2B 플랫폼 신상마켓을 운영하는 딜리셔스는 올해 거래액이 작년보다 1000억원 증가한 4300억원에 달할 전망이라고 15일 밝혔다. 코로나19에도 불구하고 신상마켓은 견조한 성장세를 유지하며 지난 10월과 11월에는 사상 처음으로 월 거래액 500억원을 돌파했다.

신상마켓은 동대문 도매사업자가 상품을 등록하면 전국의 쇼핑몰 운영자가 이를 보고 주문을 넣는 시스템을 갖추고 있다. 소매 쇼핑몰이 직접 사입이나 방문 수령 등의 방법을 택하는 방식이 매장주문이며, 신상배송은 사입과 배송까지 신상마켓에 의뢰하면 신상마켓이 이를 대신하는 구조다.

올해 9월부터 공개 서비스로 전환한 풀필먼트 서비스 딜리버드도 9월 대비 11월 주문액이 379% 성장했다. 딜리버드는 소매사업자의 사입관리, 검수/검품, 재고 관리 및 상품 포장 및 발송 등 물류 시스템 전반을 대행해주는 서비스다. 사업자가 번거로운 반복업무에서 벗어나 상품 선정과 판매전략, 마케팅과 같은 사업의 본질에 집중할 수 있다. 

김준호 딜리셔스 대표는 “신상마켓이 월 주문액 500억원을 넘긴 것은 시스템화된 동대문을 만들겠다는 딜리셔스의 사업목표가 현실화되고 있는 것을 보여준다”며 “앞으로 기술 기반의 플랫폼 고도화와 물류 역량 강화를 통해 동대문 패션의 글로벌화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패션테크(FashionTech) 스타트업 소식 전체보기]

보도자료 배포 editor@wowtale.net. 매일 아침에 배달되는 스타트업 뉴스 와우데일리를 구독하세요

투자자와 창업팀의 간극을 메울 수 있는 컨텐츠에 관심이 많은 초기 스타트업 투자자이자 와우테일(wowtale) 편집장(Chief Editor)이다. Linkedin Facebook투자실적
Leave a comment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