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ll

인기협, 14대 회장에 박성호 사무총장 선출.. “공정하지 못한 규제 풀겠다”

2021-03-18 1 min read

인기협, 14대 회장에 박성호 사무총장 선출.. “공정하지 못한 규제 풀겠다”

Reading Time: 1 minute

한국인터넷기업협회(이하 인기협)는 18일 온라인을 통해 2021년 정기총회를 개최하고 박성호 사무총장을 제 14대 협회장으로 선출했다. 인기협은 지난 3일 이사회를 열고 만장일치로 박성호 사무총장을 신임 협회장으로 추대한 바 있다.

인기협은 지금까지 회원사의 대표들이 회장을 맡아왔다. 그러나 박성호 사무총장이 협회장으로 취임하면서 약 20년만에 협회 사무국에서 상근 회장이 탄생했다. 이는 사무총장으로서 실질적인 성과를 만들고 있는 만큼 안정적이고 주도적으로 협회를 운영할 수 있는 내부 인사가 더 적절하다는 회원사 대표들의 의견이 반영된 결과다.

박성호 사무총장은 취임과 관련하여 “무엇보다 협회의 역할이자 본질이라 할 수 있는 산업의 받침대라는 점을 가장 핵심에 두고 협회를 끌고 또 당겨보고자 한다. 공정하지 못한 규제들은 풀어낼 수 있도록 하는 반면, 산업의 마중물이 될 수 있는 것들은 확실하게 발굴해내는 협회로 거듭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새로운 협회장 취임을 맞이한 인기협은 올 한 해 온라인 플랫폼 분야의 규제, 인앱결제 강제정책, 전자상거래법, 개인정보보호법 등 산업 활성화의 직접적인 걸림돌이 되는 규제를 발굴, 선제적으로 대응하고 산업 관련 홍보, 소셜 임팩트 차원의 공익 캠페인 전개 등 강회된 홍보 활동으로 인터넷 기반 산업 긍정 이미지 형성에 힘 쏟을 계획이다.

투자자와 창업팀의 간극을 메울 수 있는 컨텐츠에 관심이 많은 초기 스타트업 투자자이자 와우테일(wowtale) 편집장(Chief Editor)이다. Linkedin Facebook투자실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