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연합기술지주, 해양수산 분야 유망 스타트업 12팀 선정


부산연합기술지주는 2024 해양수산 액셀러레이터 운영 프로그램(B-Wave 액셀러레이팅)으로 동남권 지역 해양수산 분야 유망 스타트업 12개사를 최종 선발하여 육성한다고 밝혔다. 

부산연합기술지주는 해양수산부가 주최하고, 해양수산과학기술진흥원이 주관하는 ‘2024년 해양수산 액셀러레이터’사업에 최초로 지역특화 유형 운영사에 선정되어 동남권 지역 해양수산분야 스타트업을 지원한다.

프로그램에 선발된 스타트업 및 예비창업자에게는 맞춤형 멘토링, IR 프로듀싱, 데모데이 참가 기회 제공을 통한 수도권 액셀러레이터 및 투자자 네트워킹을 지원한다. 우수기업 대상 직접투자도 함께 진행한다.

이번 2024 해양수산 액셀러레이터 운영 프로그램 최종 선발기업은 ▲팀리부뜨 ▲브이엠에스홀딩스 ▲이노에이블랩 ▲파인드이알 ▲조타코 ▲뉴라이즌  ▲엔팩에스앤지 ▲티큐어 ▲크라이오텍 ▲도상민(예비창업자) ▲양경빈(예비창업자) ▲이상철(예비창업자) 등 이다.

부산연합기술지주 박훈기 대표는 “해양수산 분야를 미래 성장산업으로 육성하고자하는 부산시의 시책에 따라 이번 프로그램을 통하여 부산연합기술지주도 발 맞춰 나아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올해 해양수산 액셀러레이터 사업에는 부산연합기술지주 외에 MYSC씨엔티테크가 선정되어 창업팀을 선발해서 보육 중이다. 

기사 공유하기

답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