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I All

MBN, AI 아나운서 ‘김주하’가 뉴스 진행

2020-11-11 1 min read

MBN, AI 아나운서 ‘김주하’가 뉴스 진행

Reading Time: 1 minute

인공지능(AI) 전문 기업 머니브레인은 지난 9월 21일부터 MBN 매일방송에서 자사 솔루션을 도입한 인공지능 아나운서가 데뷔했다고 밝혔다.

MBN에서는 9월 21일부터 10월 14일까지 일당 2회 이상 MBN 웹사이트에서 종합뉴스 예고부터 당일의 주요뉴스 소식까지 김주하 AI 아나운서를 활용한 뉴스를 보도했다. 방송된 김주하 AI 아나운서의 말 뉘앙스, 제스처, 표정 등은 실제 김주하 아나운서와 차이를 느끼기 힘들다는 평이다.

MBN은 머니브레인의 솔루션을 통해 속보 및 특보의 영상을 AI 아나운서와 함께 생생하고 빠르게 보도할 수 있게 됐다. 또한 MBN의 다양한 프로그램에 AI 모델을 투입하게 돼, 동시간대의 방송 제작에 나설 수 있게 됐다.

이번에 MBN에서 도입한 머니브레인 솔루션은 딥러닝 기반의 실시간 영상합성 기술로, 실제 인물과 동일하게 표현하는 AI 모델 영상을 제공한다. 기사 스크립트를 입력하는 것만으로 음성과 영상으로 변환하고 다양한 의상 선택 사항을 제공해 사용자의 AI 모델 제작의 편의성을 높였다.

머니브레인은 최근에 국내 최초로 인공지능 대통령을 제작해 선보였고, LG헬로비전에도 김현욱 AI 아나운서를 공급하는 등 최고 수준의 딥러닝 영상 합성 기술을 보유한 스타트업이다. 머니브레인의 딥러닝 기술은 자연어 분석, 음성 및 영상을 실시간으로 처리할 수 있다. 이런 성과를 인정받아 신용보증기금의 혁신아이콘에 선정되고, 과기정통부의 민관 협력 기반 ICT 스타트업 육성 사업에도 선정된 바 있다.

머니브레인의 실시간 영상 합성기술은 사용자와 인공지능의 실시간 대화를 가능케 해 화상대화, 프리토킹, 디지털교육, 홈쇼핑, 키오스크, 모바일 플랫폼 등 다양한 분야에 폭넓게 적용될 수 있다.

머니브레인 장세영 대표는 “AI 아나운서가 성공적인 데뷔를 하여 무척 기쁘며, 국내 AI 아나운서의 성공적인 데뷔에 힘입어 미국과 중국 등 글로벌시장으로의 진출에 더욱 박차를 가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인공지능(AI) 스타트업 소식 전체보기]

보도자료 배포 editor@wowtale.net. 매일 아침에  스타트업뉴스를 들으세요

투자자와 창업팀의 간극을 메울 수 있는 컨텐츠에 관심이 많은 초기 스타트업 투자자이자 와우테일(wowtale) 편집장(Chief Editor)이다. Linkedin Facebook투자실적
Leave a comment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