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ll Funding

그룹운동 플랫폼 ‘버핏서울’, 15억원 투자유치

2019-06-04 1 min read

그룹운동 플랫폼 ‘버핏서울’, 15억원 투자유치

Reading Time: 1 minute

온오프라인 그룹 운동 플랫폼 ‘버핏서울’컴퍼니케이파트너스카카오벤처스로부터 시리즈A 펀딩으로 15억 원을 투자 받았다.

버핏서울은 2030 직장인 중심의 그룹 운동 서비스를 제공한다. 사용자는 오프라인 그룹 운동뿐 아니라 온라인 미션, 포인트 보상 등 프로그램에 참여하며 장기적인 의지 관리와 소속감을 높일 수 있다. 2017년 3월 버핏서울 1기를 출범한 후 2년 만에 지원자 1만 2천 명을 달성했다.

또한, 버핏서울은 기존 헬스장과 운동 트레이너가 겪는 불편을 해결한다. 일정 시간 동안 비어있는 헬스장을 서비스 공간으로 활용하고, 더 이상 트레이너가 영업이 아닌 교육에만 집중할 수 있도록 서비스 운영을 돕기 때문이다.

장민우 버핏서울 대표는 “이번 투자 유치를 통해 버핏서울은 온라인 서비스 강화, 오프라인 공간 확장 등 플랫폼으로서의 역할을 더욱 강화할 계획”이라며 “운동 산업 종사자에게는 새로운 수익 모델을, 고객에게는 합리적인 가격의 운동 프로그램을 제시하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정신아 카카오벤처스 대표는 “개인의 정체성과 취향을 중시하는 밀레니얼 세대의 특징이 부각되고 직장인의 여가시간 활용 수요가 늘어나면서 관심사 기반 커뮤니티 시장이 빠르게 커지고 있다. 버핏서울이 다가올 트렌드를 빠르게 선점하고 차별화된 운영 방식으로 운동 산업 전반의 수준을 한층 높일 것으로 기대한다”고 설명했다.

[헬스테크 스타트업 소식 전체보기]

투자자와 창업팀의 간극을 메울 수 있는 컨텐츠에 관심이 많은 초기 스타트업 투자자이자 와우테일(wowtale) 편집장(Chief Editor)이다. Linkedin Facebook투자실적
2 Comments
  1. […] 전에 국내 그룹운동 플랫폼인 버핏서울이 15억원을 투자받았다는 소식을 전해드렸는데, 이번에는 미국 홈트레이닝 스타트업인 […]

  2. […] 투자를 받았다. 지난 6월 컴퍼니케이파트너스, 카카오벤처스로부터 15억원의 투자를 유치하며 시리즈A 투자 유치를 마무리 했으나, 버핏서울의 미래 성장성을 높이 […]

Leave a comment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