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ll Funding

촬영 중개 플랫폼 ‘프딩’, 시드 투자 유치

2019-06-21 1 min read

촬영 중개 플랫폼 ‘프딩’, 시드 투자 유치

Reading Time: 1 minute

촬영 중개 플랫폼 서비스 ‘프딩’로아인벤션랩과 더피치로부터 초기 투자를 유치했다.

프딩은 소비자가 촬영 업체를 손쉽게 검색하고 직거래 할 수 있는 중개 플랫폼 서비스를 운영하고 있다. 소비자는 프딩 웹사이트에서 검증된 품질의 우수한 촬영 업체를 손쉽게 검색하고 전화하기와 문자하기 기능으로 촬영 업체에 직접 연락할 수 있다.

프딩은 촬영 업체를 대상으로 월 멤버십비를 수취하는 월 구독료 비즈니스 모델을 업계 최초로 성공시켰다. 이로 인해 타 촬영 중개 서비스들이 최저가 촬영 업체를 중개하고 건당 중개 수수료를 수취하는 전략을 펼치는 것과 대조적으로 프딩은 고품질의 촬영 업체를 중개 수수료 없이 소비자와 연결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임지훈 프딩 대표는 “비용을 지불하고 사진 촬영 서비스를 이용하는 소비자의 핵심 니즈는 결국 고품질의 사진이다”라며 ”플랫폼을 운영하며 촬영 업체의 서비스 품질 관리가 가장 중요하다고 생각한다”라고 말했다. 이어 ‘이번 투자를 계기로 더욱 다양한 촬영 카테고리로 서비스를 확장하기 위해 인력과 광고 캠페인에 자원을 집중적으로 투자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번 시드 투자를 리드한 로아인벤션랩 김진영 대표는 “프딩의 강점은 전문 포토그래퍼들이 월 정액 멤버십 비용을 내고 사용할 만큼, 기존 오픈 마켓 중심의 일반 촬영 중개 서비스와 차별화된 점이 특징”이라고 강조하며, “프딩이 국내 B2C 촬영 시장뿐만 아니라 글로벌 촬영 시장에서도 충분히 선도 플랫폼으로 성장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며 투자 이유를 밝혔다.

덧> 프딩은 작년에 신용보증기금 네스트 프로그램 중 벤처스퀘어가 보육한 팀으로, 제가 직접 멘토링은 하지 않았는데 더피치가 이번 투자에 함께 했군요.

[신용보증기금 소식 전체보기]

투자자와 창업팀의 간극을 메울 수 있는 컨텐츠에 관심이 많은 초기 스타트업 투자자이자 와우테일(wowtale) 편집장(Chief Editor)이다. Linkedin Facebook투자실적
Leave a comment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