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ll Funding

프리미엄 가정간편식 ‘테이스티나인’, 16억원 투자 유치

2019-06-27 1 min read

프리미엄 가정간편식 ‘테이스티나인’, 16억원 투자 유치

Reading Time: 1 minute

프리미엄 가정간편식(HMR) 전문기업인 테이스티나인이 시리즈A 펀딩으로 두나무앤파트너스 등에서 16억원을 투자받았다.

테이스티나인은 총 120여 종류의 HMR 제품을 출시했으며, 현재 강남 지역 백화점 입점 및 온라인에서 마켓컬리, 쿠팡 로켓프레시, 배민찬, 이마트 SSG, 헬로네이처 등을 통해 입점 판매하고 있다.

대표 제품인 테이스티 명란젓갈의 경우 약 누적 80만개 이상 판매되었으며 최근에는 밀푀유나베, 비빔밥 세트, 제천 빨간오뎅 떡볶이 등 프리미엄 HMR 제품군으로의 확대를 가속화하며 고객들의 큰 호응을 얻고 있다.

1인가구 및 맞벌이의 증가 등의 사회적 현상으로 가정간편식(HMR) 시장은 연간 20% 이상의 빠른 성장세를 보이며 2018년에 3조원 시장 규모로 성장했다.

온라인을 통한 장보기 및 신선식품 구매가 일상화되며 마켓컬리, 쿠팡 로켓배송, 헬로네이처 등 온라인.모바일 커머스 플랫폼에서도 가정간편식을 주력 성장 분야로 꼽고 있으며, 이미 다양한 레시피를 철저한 품질관리 속 공급할 수 있는 HMR 전문기업에 대한 계약 수요가 급증하고 있다.

테이스티나인 홍주열 대표는 “이번 투자금을 통해 더욱 다양한 프리미엄 제품 개발을 통한 상품 경쟁력 강화 및 다양한 온.오프라인 신선식품 채널의 공격적인 입점과 제휴를 추진할 것”이라고 전했다. 더불어 “가정간편식 시장에서는 식품에 대한 정확한 지식 및 제조와 유통 노하우를 기반으로 매우 높은 품질관리 수준을 구현해야 하며, 테이스티나인은 앞으로도 최고 품질의 제품을 고객에게 제공하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두나무앤파트너스 관련 소식 전체보기]

투자자와 창업팀의 간극을 메울 수 있는 컨텐츠에 관심이 많은 초기 스타트업 투자자이자 와우테일(wowtale) 편집장(Chief Editor)이다. Linkedin Facebook투자실적
Leave a comment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