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I All Contents

네이버 AI 뮤직 서비스 ‘바이브’, “모든 곡에 대해 첫 감상 무료”

2019-10-21 1 min read

네이버 AI 뮤직 서비스 ‘바이브’, “모든 곡에 대해 첫 감상 무료”

Reading Time: 1 minute

네이버의 AI 뮤직서비스 바이브(VIBE)가 이용권 없이도 모든 곡을 한번씩 무료로 들을 수 있는 프로모션을 선보이며, 바이브 사용 경험 확대에 나섰다.

기존에는 이용권이 없으면 ‘1분 미리듣기’만 가능했지만, 바이브(VIBE) 앱에 네이버 아이디로 로그인만 하면 바이브(VIBE)가 보유한 모든 음원을 1회 무료로 감상할 수 있다. 같은 곡을 반복해서 재생하려면 이용권을 구매해야 하지만, 첫 가입자는 1개월은 무료, 이후 4개월은 월 1,000원으로 이용할 수 있는 파격적인 할인 혜택도 제공 중이다.

바이브는 이번 프로모션을 계기로 음악을 새롭게 ‘발견’하는 독보적인 AI 음악 추천 플랫폼으로 자리잡겠다는 목표다. 

바이브 서비스 사업 담당 이태훈 리더는 “이용자가 들어본 적 없지만 좋아할 것 같은 음악을 AI 기술로 골라주는 ‘믹스테잎’이나 ‘DJ스테이션’이 바이브만의 차별점’이라면서, “앞으로는 무료 이용자도 결제의 부담 없이 취향에 맞는 새로운 음악을 더욱 많이 접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한편, 바이브는 네이버가 작년 6월 출시한 차세대 AI 뮤직 서비스로, 네이버의 고도화된 AI 기술을 음악 추천에 적용해, 이용자의 취향과 주변의 맥락을 고려한 ‘나만의 플레이리스트’를 생성하는 것이 특징이다. 

한편, 국내 음악 서비스의 절대 강자 멜론은 최근에 삼성전자의 갤럭시폰 음악 서비스의 국내 운영까지 맡아 입지를 공고하게 다지는 중이다.

뮤직(Music) 서비스 관련 내용은 아래를 참고하시길..

[컨텐츠(Contents) 관련 뉴스 전체보기]

투자자와 창업팀의 간극을 메울 수 있는 컨텐츠에 관심이 많은 초기 스타트업 투자자이자 와우테일(wowtale) 편집장(Chief Editor)이다. Linkedin Facebook투자실적
Leave a comment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