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ll Proptech

직방, ‘성수동 살아보기’ 참여자 모집(~2/20)

2020-02-04 1 min read

직방, ‘성수동 살아보기’ 참여자 모집(~2/20)

Reading Time: 1 minute

직방은 살아보기 캠페인 두번째 시즌 ‘성수동 살아보기’ 참여자를 오는 20일까지 모집한다고 밝혔다. 

zigbang

직방 살아보기 캠페인은 이용자에게 인기가 많은 지역의 집을 임대해 이용자가 직접 살아볼 수 있도록 하는 캠페인이다. 직접 살아보는 경험을 통해 나에게 맞는 집과 동네가 어디인지를 결정할 수 있도록 했다. 보증금과 월세는 물론, 인테리어까지 모두 직방이 제공한다. 

살아보기 캠페인 시즌1은 서울 마포구 망원동에서 진행됐다. 망원동에 살아보고 싶다는 이용자 5300여명이 이 캠페인에 신청해 1770:1의 경쟁률을 기록하는 등 큰 인기를 끈 바 있다. 최종 선정된 세 명의 거주자는 취업준비생과 학생, 인턴 중인 사회초년생으로 지난해 9월1일부터 12월31일까지 4개월동안 살아보기 캠페인에 참여했다.

이번 살아보기 캠페인 장소는 서울 성동구 성수동으로 직방 이용자 투표를 통해 선정됐다. 

성수동은 ‘한국의 브루클린’이라고 불리는 지역으로, 과거와 현재가 공존하는 멋이 있는 동네라는 평가를 받는다. 수제화 장인부터 크리에이터까지 예술가의 도시로도 익숙하며, 공장을 개조한 트렌디한 카페엔 젊은이들이 북적이는 곳이다. 

참여 기간은 오는 20일까지이며, 당첨자는 3월1일부터 6월30일까지 4개월동안 보증금과 월세 걱정 없이 원하는 집에서 거주할 수 있다.

[프롭테크(Proptech) 스타트업 소식 전체보기]

투자자와 창업팀의 간극을 메울 수 있는 컨텐츠에 관심이 많은 초기 스타트업 투자자이자 와우테일(wowtale) 편집장(Chief Editor)이다. Linkedin Facebook투자실적
Leave a comment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