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ll Enterprise

알바체크-인스케어, 자영업자 대상 무료 방역 서비스

2020-03-18 1 min read

알바체크-인스케어, 자영업자 대상 무료 방역 서비스

Reading Time: 1 minute

언택트(Untact) 업무관리 플랫폼 알바체크가 종합위해생물방제(IPM) 서비스를 제공하는 사회적기업 인스케어와 소상공인 자영업자를 대상으로 종합위생환경관리를 지원하는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으로 알바체크와 인스케어는 매년 10곳의 매장을 선정해 위해생물방제와 항균·항바이러스가 포함된 종합위해생물방제 서비스를 1년 동안 무상으로 지원하기로 했다. 모든 비용은 알바체크와 인스케어 측이 부담해 선정된 매장은 연간 100만원 상당의 비용을 절감할 수 있다.

알바체크 관계자는 “특히 청년 창업가와 고령 점주 등이 운영하는 생계형 매장, 골목상권에 위치한 소형매장이 주요 대상이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밖에 양 사는 ‘코로나19 바이러스’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 자영업자를 응원하는 취지로 방역이 필요한 전국 100개 매장을 선정해 항균·항바이러스 서비스를 무상 지원할 계획이다.

권민재 알바체크 대표는 “언택트 매장 업무관리 서비스를 만들고 있는 팀으로써 이번 사태의 심각성에 깊이 공감한다”며 “알바체크를 사용하는 매장이든 아니든, 필요한 곳에서 점주님들뿐만 아니라 근무자분들의 위생 안전을 위해 지원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알바체크는 오프라인 매장에서 수기로 관리하던 업무 지시사항과 체크리스트를 모바일 애플리케이션으로 관리할 수 있는 서비스를 제공한다.

지난해 디캠프 데모데이 우승을 시작으로 교원 딥체인지 스타트업 프라이즈 데모데이 최우수상, 더벤처스 청년기업 엑셀러레이팅 데모데이 1등 등의 이력으로 주목 받았다. 같은 해 벤처캐피털 에이벤처스와 엑셀러레이터 미라클랩으로부터 투자를 유치했다.

[코로나19(corona19) 관련 소식 전체보기]

[엔터프라이즈(Enterprise) 서비스 소식 전체보기]

투자자와 창업팀의 간극을 메울 수 있는 컨텐츠에 관심이 많은 초기 스타트업 투자자이자 와우테일(wowtale) 편집장(Chief Editor)이다. Linkedin Facebook투자실적
Leave a comment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