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ll Government

경콘진, 코로나19 극복 위해 8.2억원 규모 콘텐츠 창작자 지원

2020-04-14 1 min read

경콘진, 코로나19 극복 위해 8.2억원 규모 콘텐츠 창작자 지원

Reading Time: 1 minute

경기콘텐츠진흥원코로나19로 심각한 창작 위기를 겪고 있는 콘텐츠 창작자와 기업에게 다양한 지원 사업을 펼친다.

코로나19으로 인해 경제가 전반적인 어려움을 겪고 있는 가운데, 프리랜서 창작자와 영세한 콘텐츠 스타트업은 심각한 고통을 겪고 있다. 특히 콘텐츠 창작 등 문화예술 분야는 소상공인 중심의 정부 지원에서 소외되고 있어 청년 창작자 중심의 지원이 절실하다.

이에 진흥원은 경기도가 지난 13일에 발표한 문화예술관광 분야 코로나19 위기 극복을 위한 “경기도형 문화뉴딜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총 8.2억 원의 콘텐츠 분야 지원 사업을 추진할 예정이다.

진흥원의 코로나19 위기 극복 대책은 △임대료·사용료 감면(1.7억 원), △취약근로자 보호(4.9억 원), △콘텐츠 제작 자금지원(1.6억 원) 등 총 8.2억 원의 지원 사업으로 구성되어 있다.

임대료·사용료는 경기도 5개 지역에 위치한 ‘경기문화창조허브’와 진흥원 부천 본원에 입주한 총 131개 기업을 대상으로 6개월의 임대료를 100% 감면한다.

취약근로자 보호를 위해서는 휴업 중인 영화 종사자에게 경기도 로케이션 발굴 등 다양한 영상제작 프로젝트 기회를 제공하고, 영상이 공익에 활용될 수 있도록 순환적 지원모델을 만들었다.

경기도 인증 지역서점 300개 소를 대상으로는 택배 배송비를 지원하며, 인디뮤지션 200팀에게 온라인 공연을 지원한다. 도내 미디어센터 소속 활동 강사 70명에게는 온라인 교육 강의 콘텐츠제작을 지원한다.

마지막으로 진흥원 제작/자금지원 참가 64개 기업을 대상으로 자부담액을 면제함으로써 원활한 콘텐츠 제작을 지원할 예정이다.

송경희 경기콘텐츠진흥원 원장은 “위기 극복을 위해 창작자들의 활동 기회를 만들어주고, 만들어진 콘텐츠가 공익에 활용될 수 있는 순환적인 지원모델을 마련했다”고 밝혔다.

[코로나19(corona19) 관련 소식 전체보기]

[정부(Government) 지원 소식 전체보기]


투자자와 창업팀의 간극을 메울 수 있는 컨텐츠에 관심이 많은 초기 스타트업 투자자이자 와우테일(wowtale) 편집장(Chief Editor)이다. Linkedin Facebook투자실적
Leave a comment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