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ll

베스핀글로벌, 전동킥보드 공유 서비스 ‘킥고잉’ 클라우드 프로젝트 완료

2020-06-24 1 min read

베스핀글로벌, 전동킥보드 공유 서비스 ‘킥고잉’ 클라우드 프로젝트 완료

Reading Time: 1 minute

클라우드 매니지먼트 기업 베스핀글로벌킥고잉을 운영하는 올룰로의 클라우드 프로젝트를 완료했다고 24일 밝혔다.

‘킥고잉’(Kickgoing)은 6월 중순 기준 회원수 60만명, 누적 이용 횟수 약430만회에 달하는 이용실적을 보유하고 있으며, 최근에는 기업전용 서비스인 ‘킥고잉 비즈니스’의 회원사도 200곳을 넘어섰다.

올룰로는 자체적으로 AWS를 사용하면서 AWS 인프라를 고도화하기 위해 아키텍쳐 컨설팅을 베스핀글로벌에 요청했다.

베스핀글로벌은 AWS Well Architected Framework 리뷰 후속 작업과 AWS Landing Zone 개선을 통한 보안 강화 및 시스템 모니터링 환경 개선을 위해 AWS 내에 구성된 킥고잉 서비스의 관련 리소스를 대상으로 프로젝트를 진행했다. 

프로젝트는 킥고잉 서비스의 아키텍쳐와 업무 현황을 분석해서 향후 클라우드 아키텍처를 설계하고 AWS 내 인프라 환경을 재구축하고 안정화 및 운영이관까지 진행했다. 또한, 베스핀글로벌을 통한 AWS 운영 비용 절감 방안과 자체 클라우드 관리 플랫폼인 옵스나우 (OpsNow)의 관리 서비스와 상세 내용도 함께 전달하고 적용했다.

이진복 올룰로 최고기술책임자(CTO)는 “베스핀글로벌과 함께 킥고잉 서비스의 인프라 구축 상황을 깊이 있게 분석하여 보안 취약점, 비용 누수 등의 문제를 정밀하게 파악할 수 있었다”고 말하며, “이후 진행한 작업에서 안정적이고 효율적인 인프라로 상당 부분 개선할 수 있었고, 앞으로 진행할 대용량 데이터 처리 인프라 구축 작업 파트너로 베스핀글로벌에 많은 기대를 하고 있다”고 전했다.

보도자료 배포 editor@wowtale.net. 매일 아침에 배달되는 스타트업 뉴스 와우데일리를 구독하세요

투자자와 창업팀의 간극을 메울 수 있는 컨텐츠에 관심이 많은 초기 스타트업 투자자이자 와우테일(wowtale) 편집장(Chief Editor)이다. Linkedin Facebook투자실적
Leave a comment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