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ll commerce

카카오 ‘톡딜’ 1년 만에 거래액 28배 성장.. 등록 상품도 11만개 달해

2020-07-06 2 min read

카카오 ‘톡딜’ 1년 만에 거래액 28배 성장.. 등록 상품도 11만개 달해

Reading Time: 2 minutes

카카오커머스는 ‘카카오톡 쇼핑하기’의 2인 공동 구매 서비스인 ‘톡딜’의 지난 1년 간의 성과와 의미를 담은 인포그래픽을 공개했다.

지난 해 6월 정식 오픈한 ‘톡딜’은 카카오톡 스토어 기반의 쇼핑 서비스 ‘카카오톡 쇼핑하기’가 선보인 공동 구매 서비스다. 단 2명만 모여도 할인을 받을 수 있는 것이 핵심 특징이다. 이용자는 쉽게 할인가로 상품을 구매할 수 있고, 제조사/판매자는 단기간에 폭발적인 판매 촉진과 재고 소진이 가능해 효과적인 마케팅 채널로 호평받고 있다.

현재 누적 톡딜 상품 수는 11만개를 돌파했다. 거래액은 1년만에 28배 이상 고속 성장했고 톡딜 참여건수는 26배 이상 늘었다. 가장 인기 있는 상품은 ‘신선식품’ 분야였다. 또 ’톡딜’ 최대 가능시간 72시간 동안 가장 많이 팔린 상품은 생수로 5만 5천개의 판매고를 기록했다.

올 2월에는 ‘카카오톡 쇼핑하기’에 이어 푸드 전문 큐레이션 쇼핑 서비스 ‘카카오장보기’에도 ‘톡딜’을 적용했다. 최근에는 톡딜 재오픈 알림을 신청받는 ‘앵콜톡딜’을 비롯해 유명 브랜드 상품을 합리적으로 구매할 수 있는 ‘브랜드톡딜’, 100원 가격에 구매가능한 ’100원 톡딜’ 등 다양한 기능을 도입, 이용자에게 풍부한 구매 경험을 제공 중이다.

‘톡딜’은 각종 캠페인으로 국내 제조 및 유통사를 지원한다. 카카오톡으로 빠른 공유와 확산이 가능하고 2명만 모으면 할인이 된다는 간편성을 활용해 유통 환경 개선을 적극 지원한다.

‘카카오톡 쇼핑하기’는 지난 해 12월 시즌오프, 리퍼 상품을 합리적인 가격으로 판매하는 ‘굿바이&굿바이(Good Bye & Good Buy) 톡딜 2019’ 캠페인을 열었다. 제조사와 유통사가 다양한 이유로 보유하고 있는 재고를 모아 할인가로 판매하는 상생 프로모션이다. 국내 제조 및 유통사의 320여개 상품에 ‘톡딜’을 적용해프로모션 기간인 7일간 약 67억원 규모의 판매를 지원했다.

최근에는 전국 주요 지자체 및 지역 생산자/유통사와 손잡고 ‘톡딜’을 적용한 농수산물 특별 기획전을 진행했다. 코로나 19로 외식 이용률이 감소하고 재택, 휴원, 휴교 등의 영향으로 판로가 막힌 농산물의 판매를 활성화 하자는 취지에서 시작한 기획전이다. 총 4회에 걸쳐 진행됐으며 총 60여개 농축수산물의 온라인 판매를 도와 10억원이 넘는 매출을 올렸다.

‘카카오톡 쇼핑하기’는 ‘톡딜’ 1주년을 맞아 고객 감사 특별 프로모션 ‘톡딜 돌잔치’를 진행한다. 6일부터 오는 10일까지 총 5일간 진행하며 ‘카카오톡 쇼핑하기’ 이벤트 페이지에서 ‘돌잡이 참여하기’ 버튼을 눌러 참여 가능하다.

카카오커머스 관계자는 “1주년 기념 프로모션 이후에도 제조사 및 유통사는 물론 국내외 유명 브랜드 상품을 ‘톡딜’로 지속 선보일 것” 이라고 전하며 “‘톡딜’은 카카오톡에 최적화된 관계 기반의 ‘발견형 서비스’로 진화해 나갈 것이다” 라고 밝혔다. 

[커머스(Commerce) 스타트업 소식 전체보기]

투자자와 창업팀의 간극을 메울 수 있는 컨텐츠에 관심이 많은 초기 스타트업 투자자이자 와우테일(wowtale) 편집장(Chief Editor)이다. Linkedin Facebook투자실적
Leave a comment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