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ll Mobility

코드42, 아이나비시스템즈-NHN과 미래 모빌리티 플랫폼 개발 협력

2020-07-10 1 min read

코드42, 아이나비시스템즈-NHN과 미래 모빌리티 플랫폼 개발 협력

Reading Time: 1 minute

자율주행 TaaS 기업인 코드42NHN, 아이나비시스템즈과 함께 글로벌 모빌리티 플랫폼 개발을 목표로 한 공동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유모스 맵 얼라이언스(UMOS, Urban Mobility Operating System Map Alliance)를 결성했다고 밝혔다.

유모스(UMOS)는 코드42가 핵심 사업으로 개발하고 있는 도심형 모빌리티 플랫폼으로, 자율주행차 및 드론, 딜리버리 로봇 등 미래 이동수단을 통합한 차량 호출 및 공유, 스마트 물류 서비스로 상용화될 계획이다.

이번 업무 협약을 통해 아이나비시스템즈와 코드42는 유모스(UMOS) 공동 개발을 위해 양사가 오랜 기간 축적한 지도, 실시간 교통정보, 관심지점(POI), 도로 영상정보 등 지도 유관 데이터 및 기술을 강화하는 등 다양한 프로젝트를 공동 수행한다. NHN은 모빌리티 플랫폼에 통합 클라우드 서비스 ‘TOAST’를 제공하고, 클라우드 기반의 모빌리티 서비스 운영을 위한 실시간 모니터링 대응 체계를 지원한다.

또한 3사는 각 사가 보유한 고객사 및 투자사의 다양한 산업 기술과 인프라를 기반으로 데이터를 고도화하며, 새로운 비즈니스 모델도 적극 모색한다는 계획이다.

맵 얼라이언스를 구축을 이끈 정원조 코드42 엔지니어링 매니저는 “완전 자율주행 시대가 도래하면 사용자와 모빌리티 서비스를 연결하는 지도의 중요성은 더욱 커질 것”이라며 “유모스 맵 얼라이언스를 통해 코드42가 구현할 자율주행을 위한 정밀지도 기술과 위치 기반의 솔루션을 플랫폼화하여 모든 것이 연결된 자율주행 환경에 적극적으로 대응하겠다”고 밝혔다.

NHN 관계자는 “3사 간의 공동 업무 협약을 통한 유모스 맵 얼라이언스 결성으로, 미래형 모빌리티 플랫폼을 NHN의 클라우드 서비스 ‘TOAST’ 기반에서 구현할 수 있게 됐다”며, “NHN은 아이나비시스템즈와 코드42가 공동 개발하는 다각적인 모빌리티 서비스를 위한 폭넓은 협력을 이어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코드42는 지난 달에 150억원을 투자받은 바 있다.

[모빌리티 관련 뉴스 전체보기]

투자자와 창업팀의 간극을 메울 수 있는 컨텐츠에 관심이 많은 초기 스타트업 투자자이자 와우테일(wowtale) 편집장(Chief Editor)이다. Linkedin Facebook투자실적
Leave a comment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