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ll

본투글로벌센터, 태국 통신사와 스타트업 동남아 진출 지원

2020-08-04 2 min read

본투글로벌센터, 태국 통신사와 스타트업 동남아 진출 지원

Reading Time: 2 minutes

본투글로벌센터가 태국 3대 통신사 중 하나인 AIS(Advanced Info Service)와 파트너십을 맺고 혁신기술기업의 동남아시아 사업 확장에 적극으로 나선다고 4일 밝혔다.

AIS는 태국 전체 통신 가입자 중 46%를 고객으로 보유하고 있다. 2012년에는 AIS 더 스타트업(AIS The Startup)을 설립, AIS와 스타트업 간 디지털 파트너십 구축 및 사업화를 진행하고 있다.

이번 업무 협력을 통해 본투글로벌센터는 유망한 기술을 보유한 국내 기업과 AIS, AIS 자회사와의 사업 연계를 지원한다. 디지털 브릿지(Digital Bridge) 프로그램을 통해 태국을 비롯한 동남아시아는 물론 글로벌 시장으로의 진출을 돕는 것이 목표다.

먼저 본투글로벌센터와 AIS는 현재 AIS가 주력하고 있는 기존사업 및 신규사업에 협력할 수 있는 혁신기술기업을 발굴, 기술검증(PoC·Proof of Concept)을 시작으로 현지 사업화에 나선다.

매월 열리는 디지털 브릿지 프로그램에서는 핀테크, 헬스테크, 디지털 커머스, 클라우드 등 AIS가 주목하는 다양한 기술 분야별 기업을 연계하는 시간을 갖는다.

코로나19 때문에 비대면으로 진행되는 8월에는 △디토닉(지오하이커, 시공간 빅데이터 엔지니어링 플랫폼) △워프솔루션(바이온, 원격 무선충전 솔루션) △노르마(앳이어, 기업용 무선 네트워크 보안 솔루션) △로프(바톤, 지능형 교통정보연계 서비스)를 소개하고 AIS에서 사업 연계성에 대한 피드백을 수렴한다.

내달에는 AIS와 기업 간 일대일 미팅이 이어진다. 이 자리에서는 AIS의 사업과 연계된 필수 요소에 대한 부분이 중점적으로 논의될 예정이다.

알리스테어 데이비드 존슨턴 AIS 매니징 디렉터는 “본투글로벌센터와 파트너십을 맺게 돼 기쁘며 이를 통해 혁신적인 잠재력을 갖춘 한국 스타트업이 태국에 제품, 서비스, 기술을 제공할 수 있도록 다양한 비즈니스 기회를 제공할 예정”이라며 “한국 기업이 태국 고객을 만날 수 있는 마케팅 기회도 확대하는 등 새로운 비즈니스 모델을 창출 할 수 있도록 협력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김종갑 본투글로벌센터장은 “이번 본투글로벌센터와 AIS와의 협력 역시 기업에는 새로운 비즈니스 모델에 대한 기술 구현 가능성, 성능 검증 등 상용화 가능성을 사전에 검증하고 현지 사업화까지 이뤄낼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해외진출(Go global) 소식 전체보기]

보도자료 배포 및 기고요청은 editor@wowtale.net으로 보내주세요

투자자와 창업팀의 간극을 메울 수 있는 컨텐츠에 관심이 많은 초기 스타트업 투자자이자 와우테일(wowtale) 편집장(Chief Editor)이다. Linkedin Facebook투자실적
Leave a comment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