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ll

강남언니, 일본 미용의료 플랫폼 ‘루쿠모’ 인수

2020-08-05 1 min read

강남언니, 일본 미용의료 플랫폼 ‘루쿠모’ 인수

Reading Time: 1 minute

한국 미용의료 정보 플랫폼 ‘강남언니’를 운영하는 힐링페이퍼가 일본 뷰티 서비스 ‘루쿠모(Lucmo)’를 인수했다고 5일 밝혔다.

루쿠모는 한국의 강남언니와 유사한 일본 미용의료 정보 플랫폼으로서 현지 2위 서비스다. 2017년 9월 출시해 일본 성형외과, 피부과 등에서 현지 사용자가 경험한 10만 건 이상의 시술 후기를 제공하고 있다.

이번 인수를 통해 강남언니는 해외로 사업 영역을 본격 확장한다. 임현근 힐링페이퍼 해외사업총괄은 “이미 일본의 15만 사용자로부터 신뢰 받는 루쿠모와의 협업을 통해 해외 사업 영역을 확장하는 데 시너지를 낼 수 있으리라 판단했다”고 말했다.

작년 11월 강남언니는 국내로의 외국인 환자를 유치하기 위한 강남언니 일본 버전을 출시한 바 있다. 출시 3개월 만에 일본 사용자의 상담신청이 매월 150% 증가했고, 최근 코로나19 상황으로 외국인 환자 유입이 줄었음에도 해외 현지에서의 정보 검색도 지속적으로 늘고 있다. 현재 강남언니 월간 사용자 수(MAU)의 10명 중 1명이 해외 사용자다.

강남언니는 해외 사업 확장과 동시에 한국 미용의료 정보를 찾는 사용자 경험을 더욱 고도화할 계획이다. 이를 위해 전국 1,800여 개 입점 병원의 운영 현황과 시술 만족도 정보를 업데이트하고, 병원이 합법적인 앱 내 의료광고를 운영할 수 있는 가이드라인을 지속적으로 제공할 예정이다.

홍승일 힐링페이퍼 대표는 “시술 가격, 의료기기 정보 등 미용의료 시장에서의 정보 불균형은 전세계 소비자가 어려움을 겪는 문제”라며 “앞으로도 강남언니는 글로벌 누구나 병원과 시술을 선택하는 과정에서 가장 믿을 수 있는 정보와 의사결정을 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설명했다.

한편, 강남언니는 올 4월에 중국 레전드캐피탈 등에서 185억원을 투자받은 바 있다.

[뷰티테크(BeautyTech) 스타트업 소식 전체보기]

보도자료 배포 및 기고요청은 editor@wowtale.net으로 보내주세요

투자자와 창업팀의 간극을 메울 수 있는 컨텐츠에 관심이 많은 초기 스타트업 투자자이자 와우테일(wowtale) 편집장(Chief Editor)이다. Linkedin Facebook투자실적
Leave a comment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