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ll Contents Funding

웹콘텐츠 제작 ‘짧은대본’, 매쉬업엔젤스에서 투자유치

2020-09-08 1 min read

웹콘텐츠 제작 ‘짧은대본’, 매쉬업엔젤스에서 투자유치

Reading Time: 1 minute

웹콘텐츠 제작사 ‘짧은대본’매쉬업엔젤스에서 시드 투자를 받았다고 8일 밝혔다. 

짧은대본은 MZ 세대를 핵심 타깃으로 웹드라마 등 숏폼 콘텐츠를 전문적으로 제작하는 회사다. TV방송 제작 PD로 다수의 드라마와 프로그램 제작 경험을 쌓은 최종식과 황종순 공동 대표를 중심으로 프로덕션 운영 및 콘텐츠 제작에 전문성을 지닌 팀으로 구성됐다. 유튜브 채널 ‘짧은대본’을 운영중이며 드라마 타이즈의 웹콘텐츠를 제작하고 있다.

유튜브 채널 ‘짧은대본’은 구독자수 40만 명, 누적 영상 조회수 6천만에 달하는 인기 웹 드라마다. 단편 옴니버스 구성의 웹드라마 <짧게 말해서>, 시즌형 웹드라마 <가희편>, <진원편> 등은 대학생 사랑 이야기, 첫사랑 이야기를 담아 높은 현실성과 공감성을 이끌어내는 콘텐츠로 MZ세대로부터 지속적인 사랑을 받고 있다. 

대표적인 인기 콘텐츠 <시영편>은 짧은대본이 두 번째로 제작한 시즌형 웹드라마로 유튜브에서는 500만 뷰를 넘는 조회수를 기록했으며 MBC M에서도 방영됐다.  

짧은대본 최종식 공동 대표는 “이번 투자유치를 통해 시청자들에게 다채로운 콘텐츠를 제공할 수 있는 환경을 구축할 예정”이라며 “짧은대본에서 제작한 콘텐츠를 유튜브뿐만 아니라 다양한 플랫폼을 통해 선보일 예정이며 시청자들이 공감할 수 있는 컨텐츠를 제작하는 회사로 성장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매쉬업엔젤스 최윤경 파트너는 “전세계 OTT 서비스 시장의 폭발적 성장과 더불어 한국의 콘텐츠 제작 능력이 주목받고 있는 시점에서 짧은대본은 숏폼 콘텐츠를 중심으로 MZ세대의 공감을 얻어 빠르게 성장하고 있는 점이 인상적”이라며 “향후 국내 시장을 뛰어넘는 글로벌 제작사로서의 성장을 기대한다”고 투자 이유를 밝혔다.

[컨텐츠(Contents) 관련 뉴스 전체보기]

투자자와 창업팀의 간극을 메울 수 있는 컨텐츠에 관심이 많은 초기 스타트업 투자자이자 와우테일(wowtale) 편집장(Chief Editor)이다. Linkedin Facebook투자실적
Leave a comment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