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ll Mobility

카카오모빌리티, 업무용 전용 플랫폼 ‘비즈니스 홈’ 선보여

2020-10-06 1 min read

카카오모빌리티, 업무용 전용 플랫폼 ‘비즈니스 홈’ 선보여

Reading Time: 1 minute

카카오모빌리티가 기업용 모빌리티 서비스 ‘카카오T 비즈니스’를 확대한 기업 회원 전용 플랫폼 ‘비즈니스 홈’을 선보인다고 밝혔다. 

‘카카오T 비즈니스’는 업무용 이동에 특화된 다양한 이동 상품과 편리한 교통비 관리 시스템을 제공하는 모빌리티 서비스이다. 카카오 T 앱에서 제공되는 카카오 T 택시, 카카오 T 블랙, 카카오 T 대리, 카카오내비를 업무용으로 이용하면 각 기업별 정책에 맞춰 교통비 이용 내역을 자동 정산 및 관리할 수 있도록 돕는다.

2018년 2월 업무용 택시 서비스로 출시된 이후, 지속적인 이동 상품 확대, 기업 전용 상품 출시, 요금제 개편 등으로 호응을 얻으면서 6천여 곳이 넘는 기업 회원을 확보했다.

이번 개편에서는 ‘간편 등록’ 기능을 새롭게 도입해 비회원 기업에 재직 중인 직장인들도 업무용 이메일과 회사명만 입력하면 비즈니스 홈을 이용할 수 있게 했다.

간편 등록 회원은 비즈니스 홈에서 사용한 업무 교통비 내역을 월 1회 이메일로 받아서 간편하게 확인할 수 있다. 이를 통해 ▲특정 기업에 소속되지 않은 프리랜서 ▲비회원사에 재직 중이나 업무용 이동이 잦아 교통비 영수증을 챙기기가 번거로웠던 직장인 ▲교통비 관리 시스템을 갖추지 못한 중소기업 직원의 교통비 정산이 한층 수월해질 것으로 기대된다. 

카카오모빌리티 뉴패신저팀 박지은 이사는 “카카오 T 앱을 이용하는 많은 기업과 직장인들이 업무용 이동과 교통비 정산에 드는 노력과 시간을 최소화할 수 있도록 돕고자 한다”라며 “앞으로도 업무용 이동 목적에 특화된 다양한 이동 상품과 업무용 맞춤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모빌리티 관련 뉴스 전체보기]

보도자료 배포 및 기고요청은 editor@wowtale.net으로 보내주세요

투자자와 창업팀의 간극을 메울 수 있는 컨텐츠에 관심이 많은 초기 스타트업 투자자이자 와우테일(wowtale) 편집장(Chief Editor)이다. Linkedin Facebook투자실적
Leave a comment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