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ll

강남언니, 의료 광고 내 불법 요소 찾는 AI 검수봇 출시

2020-10-07 1 min read

강남언니, 의료 광고 내 불법 요소 찾는 AI 검수봇 출시

Reading Time: 1 minute

미용의료 정보 플랫폼 강남언니를 운영하는 힐링페이퍼가 의료광고를 제작하는 병원이 광고 제작 및 검수에 활용하는 ‘인공지능(AI) 의료광고 검수봇’을 출시했다고 7일 밝혔다.

이번 서비스는 지난 6개월 동안의 베타 사용 기간을 거쳐 정식 출시했다. 이전에는 병원이 의료광고를 제작 후 강남언니에 광고 승인을 신청하는 방식이었다면, 검수봇을 통해 실시간으로 병원이 광고 제작과 불법성 여부에 대한 검수를 동시에 진행해서 광고 진행에 드는 시간을 줄일 수 있다.

특히 의료광고 검수봇은 실시간 확인이 가능하다는 장점이 크다. 강남언니에 입점한 병원이 해당 웹 서비스에 이미지를 등록하는 즉시, AI 기술이 이미지 내 글자를 분석해 불법 의료광고 소지가 있는 표현을 찾아준다. 예를 들어 ▲최상급 표현을 의미하는 ‘최고’ ▲보장성 의미를 내재하는 ‘전혀 없음’ ▲50% 이상의 과도한 가격 할인 등은 의료광고 제작 시 금지된다.

앞서 작년 10월 강남언니는 미용의료 광고에 특화된 제작 가이드라인을 배포했다. 현행 의료법에서 규정한 광고 심의기준과 대표적인 불법 의료광고 사례를 참고하여 제작했으며, 이를 기반으로 강남언니 운영팀에서 병원이 검수봇으로 모두 수정하지 않은 내용을 최종 검수 및 승인 후 앱에 노출하고 있다.

지금까지 강남언니는 3개월마다 최신 의료법과 의료기술 항목으로 가이드라인을 개정해 왔다. 2020년에는 전체 신청 광고 중 평균 35%에 달하는 불법 의료광고를 검수하는 등 병원이 합법적인 의료광고를 제작하도록 돕고 있다.

홍승일 힐링페이퍼 대표는 “앞으로도 강남언니는 소비자 알 권리를 보장하고 불법 의료광고를 근절하기 위해 의료광고 검수봇과 최종 검수 과정을 고도화하는 노력을 계속하겠다”고 말했다.

[뷰티테크(BeautyTech) 스타트업 소식 전체보기]

투자자와 창업팀의 간극을 메울 수 있는 컨텐츠에 관심이 많은 초기 스타트업 투자자이자 와우테일(wowtale) 편집장(Chief Editor)이다. Linkedin Facebook투자실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