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ll Funding

1인 화덕 피자 ‘고피자’, 베스핀글로벌 이한주 대표 등에서 전략적 투자유치

2020-10-14 2 min read

1인 화덕 피자 ‘고피자’, 베스핀글로벌 이한주 대표 등에서 전략적 투자유치

Reading Time: 2 minutes

1인 화덕 피자 브랜드 고피자베스핀글로벌 이한주 대표이사와 전자다트인 피닉스다트를 생산하는 홍인터내셔날 등으로부터 전략적 투자를 유치했다고 14일 밝혔다. 고피자는 작년 8월에 시리즈A 펀딩으로 40억원을 투자받은 바 있다.

고피자는 누구나 부담 없이 간편하게 피자를 즐길 수 있는 ‘1인 화덕 피자 프랜차이즈’ 브랜드로, 조리 시간을 축소하고 가격 접근성을 높였다. 또한 자체적으로 개발중인 하드웨어, 인공지능, 로보틱스 기술들을 통해 누구나 운영이 가능하고, 글로벌 매장들의 실시간 관리가 가능한 스마트 키친에 적극적인 투자를 이어가며 푸드테크 분야를 선도해 나가고 있다. 전 세계 90여 개 매장을 운영, 월 매출 10억을 돌파하며 가파른 성장세를 지속하고 있다. 

이번 투자 유치를 통해 고피자는 전략적 투자 파트너들과 전략적 협업을 통해 기술 개발, 제품 품질 개선, 글로벌 진출 등 사업 전반에 걸쳐 시너지를 확대할 예정이다.  

글로벌 클라우드 매니지먼트 기업 베스핀글로벌의 이한주 대표는 “고피자의 글로벌 푸드테크 기업으로서의 비전과 기술력에 대한 신뢰를 바탕으로 투자를 결정하게 됐다”며, “향후 고피자의 클라우드 기반의 디지털 전환(Digital Transformation)과 푸드테크 서비스 고도화를 위해 함께 힘을 모을 예정이다”라고 투자 의사를 전했다.  

세계 1위 점유율의 전자다트 생산 기업 피닉스다트는 현재 다트머신과 함께 고피자를 즐길 수 있는 새로운 형태의 매장인 ‘GOPIZZA 펍다트’의 글로벌 진출을 진행하고 있다. 양사 모두 투자와 협업을 통해 사업 모델을 다각화하는 계기를 마련한다. 

고피자 임재원 대표는 “시장을 선도하는 기업들과 함께 하게 되어 영광이다”라며, “이번 라운드를 통해 고피자의 핵심 기술력과 자체 도우 공장 자동화에 더욱 공격적인 투자를 할 수 있게 되었을 뿐 아니라, 전략적 파트너들과의 직접적인 시너지를 통해 고피자의 빠른 성장세가 더욱 가속화 될 것으로 자신한다”고 전했다.

한편, 지난 6월 고피자는 중소벤처기업부 ‘아기 유니콘’ 중 유일한 외식업체로 선정되었으며, 최근 tvN ‘식스센스’를 통해 소개돼 대중에 큰 관심을 모은 바 있다. 연내 국내외 100호점을 오픈할 예정이다.

[푸드테크 스타트업 소식 전체보기]


보도자료 배포 및 기고요청은 editor@wowtale.net으로 보내주세요

투자자와 창업팀의 간극을 메울 수 있는 컨텐츠에 관심이 많은 초기 스타트업 투자자이자 와우테일(wowtale) 편집장(Chief Editor)이다. Linkedin Facebook투자실적
Leave a comment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