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ll Mobility

타다, 가맹택시 ‘타다 라이트’ 드라이버 모집.. “10월말 서울에서 첫선”

2020-10-15 1 min read

타다, 가맹택시 ‘타다 라이트’ 드라이버 모집.. “10월말 서울에서 첫선”

Reading Time: 1 minute

모빌리티 기업 VCNC가 운영하는 타다가 가맹택시 서비스인 ‘타다 라이트’ 출시에 앞서 드라이버 사전 모집에 나선다. 타다 라이트는 이달 말 서울을 시작으로 서비스에 돌입할 예정이다.

타다 라이트는 중형택시를 기반으로 한 가맹택시 서비스로 드라이버들은 본인이 희망하는 지역의 타다 가맹 운수사를 선택해 지원할 수 있다. 드라이버 사전 신청 방법과 근무조건, 급여 수준 등은 타다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달 중 타다 라이트에 지원하는 드라이버들에게는 정규 급여 외 최대 30만원의 인센티브가 별도로 제공된다. 우선 서비스 론칭 이후 3개월 간 20만원의 수당을 모두에게 지급하고 근무일 만근 및 고객 평가 우수 드라이버에게는 10만원의 추가 수당이 제공된다. 3개월 이후에는 10만원의 수당을 기본으로 제공하고 고객평가 우수 드라이버는 최대 20만원까지 추가 수당을 받을 수 있다.

타다 라이트 드라이버는 사납금이 없는 월급제 정규직으로 타다 가맹 운수사로부터 4대 보험과 퇴직금이 보장된다. 또 고객평가 기반의 인센티브가 추가로 지급되며 타다의 데이터 활용 노하우를 기반으로 가장 효율적으로 콜을 배정해 보다 편리하게 운행할 수 있다.

한편, 9월말 현재 가맹택시 사업자는 카카오의 자회사인 KM솔루션을 비롯해서 KST모빌리티, 타다, 코나투스, 나비콜, DGT모빌리티 등이 있다.

[모빌리티 관련 뉴스 전체보기]

[채용(recruit) 관련 소식 전체보기]

보도자료 배포 및 기고요청은 editor@wowtale.net으로 보내주세요

투자자와 창업팀의 간극을 메울 수 있는 컨텐츠에 관심이 많은 초기 스타트업 투자자이자 와우테일(wowtale) 편집장(Chief Editor)이다. Linkedin Facebook투자실적
Leave a comment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