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I All edutech Funding

AI 영어회화 ‘플랭’, 카카오벤처스-신한캐피탈에서 5억원 투자유치

2020-10-27 1 min read

AI 영어회화 ‘플랭’, 카카오벤처스-신한캐피탈에서 5억원 투자유치

Reading Time: 1 minute

인공지능(AI) 기반 맞춤형 영어회화 앱 ‘플랭(Plang)’프리시리즈A 펀딩으로 카카오벤처스신한캐피탈로부터 총 5억원을 투자받았다.

플랭은 주로 애니메이션, 드라마, 영화 등 영상 자료에서 원어민의 실제 문장을 추출한다. 이렇게 얻어진 문장은 듣기, 말하기, 영작, 발음교정 등에 활용한다. 문장의 패턴을 분석해 다양한 조합으로 반복학습을 제공한다. 음절 단위로 발음을 인식한 후 모범 답안과 비교해 발음의 정확도를 점검해 준다.

서비스 이용자는 레벨 테스트와 학습 경과 데이터를 기반으로 자신의 수준을 객관적으로 파악할 수 있다. 교육이 진행될 때마다 알고 있는 단어 수, 내게 맞는 문장 길이, 발음 정확도 등이 업데이트된다.

수치화된 지표를 통해 개선해야 될 부분을 찾아낸 다음, 개인에게 가장 효과적인 커리큘럼을 제공한다. 상중하 3단계 난이도로 단순하게 나누는 것이 아니라 각 개인의 수준에 따라 다양한 조합으로 맞춤형 교육이 가능한 것이 특징이다. 이 덕분에 서비스 초기임에도 불구하고 최근 6개월 동안 구독자 수가 600% 이상 증가했다.

국내 성인 영어교육 시장 규모는 약 7200억 원 정도다. 영어회화 시장 규모만 약 3000억 원이며, 이 중 온라인 비중이 30%가 넘는 것으로 추산되고 있다. 플랭은 고도화된 AI 기술을 강점으로 국내외 시장을 적극 공략할 방침이다. 추후 영어 외에 다른 언어까지도 교육 범위를 확대할 예정이다.

강민규 플랭 대표는 “세계 사람들이 언어의 제약없이 자유롭게 소통할 수 있는 세상을 만들겠다”고 말했다.

정신아 카카오벤처스 대표는 “마케팅 위주의 경쟁이 이뤄지던 성인영어 회화 시장에서 플랭은 월등한 기술력과 서비스를 바탕으로 호응을 이끌어내고 있다”며 “글로벌 외국어 교육 시장으로 빠르게 성장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에듀테크(Edutech) 스타트업 소식 전체보기]

보도자료 배포 editor@wowtale.net. 매일 아침에 배달되는 스타트업 뉴스 와우데일리를 구독하세요

투자자와 창업팀의 간극을 메울 수 있는 컨텐츠에 관심이 많은 초기 스타트업 투자자이자 와우테일(wowtale) 편집장(Chief Editor)이다. Linkedin Facebook투자실적
Leave a comment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