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ll Venture Capital

산업은행, 과기원 테크 스타트업에 1,000억원 투자

2020-11-09 1 min read

산업은행, 과기원 테크 스타트업에 1,000억원 투자

Reading Time: 1 minute

산업은행은 4대 과학기술원(이하 과기원) 및 미래과학기술지주와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테크 스타트업 밸류업 얼라이언스’를 출범했다고 밝혔다. 

4대 과학기술원은 한국과학기술원(KAIST), 광주과학기술원(GIST), 대구경북과학기술원(DGIST), 울산과학기술원(UNIST)을 말한다.

이번 얼라이언스는 과학기술 연구 역량을 기반으로 테크 스타트업 창업의 산실로 자리매김한 과기원, 초기 스타트업 전문 투자사인 미래과학기술지주, 그리고 스타트업부터 유니콘까지 지원하는 산업은행이 협력하여, 과기원의 혁신기술이 접목된 테크 스타트업에 대한 금융 및 비금융 지원으로 기술사업화를 촉진하는데 의의가 있다.

주요 사업은 과기원 창업 기술이전기업에 대한 산업은행의 신속 투자 프로그램인 ‘IST-KDB 테크 스타트업 밸류업 프로그램’, 넥스트라운드넥스트라이즈로 대표되는 ‘KDB 벤처생태계 지원 플랫폼’을 통한 스타트업의 원활한 투자자금 조달 지원 등이다.

산업은행은 얼라이언스 정식 출범에 앞선 지난 7월 ‘IST-KDB 테크 스타트업 밸류업 프로그램’을 시범 운영하여, 카이스트 재학생이 창업한 소형 우주발사체 제조 스타트업인 페리지항공우주에 50억원을 포함하여 5개사에 100억원을 투자하였다.

산업은행은 협약 체결 후 한국판 뉴딜 계획기간인 2025년까지 과기원 창업·기술이전 테크 스타트업에 5년간 1,000억원을 투자할 계획으로, 이동걸 회장은 “한국판 뉴딜의 중심축인 디지털 뉴딜 실현을 위해서는 과학기술 역량의 축적, 시너지를 극대화할 수 있는 기업 간 혁신기술 이전, 그리고 혁신기술 사업화를 위한 적극적인 투자가 조화를 이루어야 한다”고 밝혔다.

[벤처캐피탈(Venture Capital) 관련 소식 전체보기]

보도자료 배포 editor@wowtale.net. 매일 아침에 배달되는 스타트업 뉴스 와우데일리를 구독하세요

투자자와 창업팀의 간극을 메울 수 있는 컨텐츠에 관심이 많은 초기 스타트업 투자자이자 와우테일(wowtale) 편집장(Chief Editor)이다. Linkedin Facebook투자실적
Leave a comment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