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ll Contents

흑자 전환 ‘리디북스’, 일 거래액 12억원 돌파

2020-12-29 1 min read

흑자 전환 ‘리디북스’, 일 거래액 12억원 돌파

Reading Time: 1 minute

커넥티드 콘텐츠 기업 리디는 지난 23일 리디북스 일 거래액이 12억원을 기록했다고 29일 밝혔다.

리디는 그동안 전자책을 기반으로 웹소설, 웹툰 등 다양한 디지털 콘텐츠로 사업을 확장해왔다. 이번 최대실적 달성은 웹소설 이용 고객층이 폭넓게 증가한데 이어, 올해 웹툰 사업을 본격화 하면서 시너지를 창출한 결과다.

현재 리디북스의 콘텐츠 종수는 23만 종에 이르며, 누적 판매액이 1억원을 돌파한 작품도 470여종에 달한다. 또한, 리디북스에서 작품을 판매한 작가도 10만명을 넘어서는 등 콘텐츠 기업으로 입지를 단단히 구축해왔다.

올해는 웹소설의 성장에 힘입어 웹툰 콘텐츠에도 투자를 본격화했다. 지난 8월 리디북스 대표 웹소설 ‘상수리나무 아래’를 웹툰으로 선보이면서 원작 웹소설의 일매출이 30% 동반상승하는 효과를 거뒀다. 또한, 총 상금 3억 6천만원의 대규모 웹툰 공모전을 열어 실력 있는 작가와 다양한 장르의 웹툰 작품을 발굴했다.

특히, 리디는 올해 창사 이래 최초로 흑자전환에 성공하면서 콘텐츠 기업의 입지를 더욱 강화했다. 2021년에는 웹소설, 웹툰 등 디지털 콘텐츠의 질적, 양적 성장을 도모해 나갈 전략이다.

배기식 리디 대표이사는 “지난 10년 동안 리디가 디지털 콘텐츠에 대해 끊임없이 연구하고 투자한 결과이런 큰 성과를 낼 수 있었다”면서, “앞으로도 리디만의 차별화 된 콘텐츠를 선보이며 지속적인 성장세를이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리디는 올해 3월에 산업은행에서 200억원을 투자받는 등 누적 투자유치액이 850억원을 넘는다.

[컨텐츠(Contents) 관련 뉴스 전체보기]

보도자료 배포 editor@wowtale.net. 매일 아침에 배달되는 스타트업 뉴스 와우데일리를 구독하세요

투자자와 창업팀의 간극을 메울 수 있는 컨텐츠에 관심이 많은 초기 스타트업 투자자이자 와우테일(wowtale) 편집장(Chief Editor)이다. Linkedin Facebook투자실적
Leave a comment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