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ll Contents Government

콘진원, 콘텐츠 분야 스타트업 육성에 100억원 지원.. 창업지원 사업 본격화(~3/23)

2021-03-10 2 min read

콘진원, 콘텐츠 분야 스타트업 육성에 100억원 지원.. 창업지원 사업 본격화(~3/23)

Reading Time: 2 minutes

문화체육관광부한국콘텐츠진흥원은 기술과 콘텐츠의 융합으로 혁신을 이끌고, 디지털뉴딜을 선도할 예비 창업자와 콘텐츠 스타트업을 육성하기 위한 ‘2021 콘텐츠 창업 지원사업’을 본격 실시한다.

올해 콘텐츠 창업 지원사업은 ▲아이디어융합팩토리 ▲초기창업육성 프로그램 ▲창업도약 프로그램 ▲창업재도전 프로그램 ▲콘텐츠 오픈이노베이션 ▲콘텐츠 액셀러레이팅 지원사업 총 6개 트랙에 대해 100억 원 규모로 투입한다. 특히 디지털뉴딜 분야와 소셜벤처 분야로 지원을 세분화하고, 지원사업 간 연계를 강화하는 등 디지털뉴딜을 대비해 콘텐츠 혁신 스타트업 발굴에 더욱 힘쓸 계획이다.

‘아이디어융합팩토리’는 총 12억원 규모로, 예비 창업자의 아이디어가 창업으로 이어질 수 있도록 멘토링, 제작활동비 등 지원한다. ▲팩토리랩(융합·콘텐츠 및 응용기술 분야) ▲크리에이터랩(온라인·디지털 뉴미디어 콘텐츠 분야) ▲론칭랩(아이디어융합팩토리 수료자 후속 사업화 지원) 등 3개 분야, 총 80여 팀을 선정해 과제당 5백만 원을 지원한다.

‘초기창업육성 프로그램’은 총 30억 원 규모로, 올해부터 디지털뉴딜 특화 스타트업을 선발하기 위한 ‘디지털뉴딜 분야’와 사회적가치를 창출하는 예비 소셜벤처 스타트업을 발굴하기 위한 ‘소셜벤처 분야’를 세분화해 시범도입, 신성장동력 확보에 힘쓸 예정이다. 세부적으로는 ▲콘텐츠 스타트업 리그를 통해 예비 창업자 대상 최대 1천만 원의 창업 자금을 지원하며, ▲창업발전소는 창업 3년 이하의 초기기업을 대상으로 ‘디지털뉴딜 분야’에 최대 7천만 원, ‘콘텐츠 소셜벤처 분야’에 최대 5천만 원의 사업화 자금을 제공한다.

‘창업도약 프로그램’은 마찬가지로 비대면 전환에 대응할 신규 아이디어, 혁신 비즈니스 등 창출을 위한 트랙을 세분화했으며, 총 29억 원 규모의 지원으로 디지털뉴딜 산업 견인에 나선다. 창업 3년 초과~7년 이내의 중기 스타트업을 대상으로 최대 1억 5천만 원을 지원하며, 우수 프로젝트에 대해 글로벌 진출 지원사업과 콘텐츠금융제도 등 콘진원 내 연관사업과의 연계지원을 보다 강화할 예정이다.

뿐만 아니라 ‘초기창업육성 프로그램’과 ‘창업도약 프로그램’에 선정된 스타트업은 ‘통합 스케일업 프로그램’을 통해 성장단계에 맞춰 컨설팅, 멘토링, IR, 비즈매칭, 홍보마케팅 등 핀셋 지원을 받을 수 있다.

‘창업재도전 프로그램’은 총 10억 원 규모로 3년 이내 (재)창업 스타트업에 최대 5천만 원을 지원하고, 민간 전문기관을 통한 맞춤형 컨설팅과 프로그램 등으로 콘텐츠 분야 창업자의 재도전에 힘을 보탠다.

민간 기업과 협업하여 우수 스타트업을 발굴하고 자생적인 스타트업 생태계를 구축하기 위한 ‘콘텐츠 오픈이노베이션(콘피니티)’ 사업도 총 10억 원 규모로 진행한다. 올해는 CJ ENM과 롯데월드, 롯데컬처웍스가 오픈이노베이션 파트너로 참여하며, ▲CJ ENM은 OTT 서비스 및 미래 콘텐츠 사업을 선도할 스타트업 ▲롯데월드는 테마파크 및 에듀테인먼트 키즈 플랫폼 연계 비즈니스를 제시하는 스타트업 ▲롯데컬처웍스는 영화산업 등에 적용할 수 있는 기술과 혁신 비즈니스 모델을 제시하는 스타트업을 콘진원과 공동으로 발굴·육성한다.

선발된 기업에는 최대 5천만 원의 사업화 자금과 함께 파트너사와의 사업협력(PoC) 기회, 투자 연계, 맞춤형 1:1 컨설팅, 데모데이 등을 제공하며, 이를 통해 콘진원은 대기업과 스타트업 간 동반성장을 이끌 계획이다.

또한, ‘콘텐츠 액셀러레이팅 지원사업’은 스타트업 생태계 구축과 창업 활성화를 제고하기 위해 총 9억 원 규모로 민간 액셀러레이터 3개 사를 지원하며, 액셀러레이터별로 10개사의 콘텐츠 스타트업을 선발해 멘토링, 투자유치 등의 육성사업을 진행한다.

지난해에도 콘진원은 ‘콘텐츠 창업 지원사업’을 통해 성장단계별 콘텐츠 스타트업 113개를 육성했으며, 이들 스타트업은 전년 대비 평균 37%의 매출 확대, 투자유치 27% 증대, 778개의 신규 일자리를 창출하며 코로나19로 인한 어려움 속에서도 의미 있는 성과를 거두었다.

콘진원 기업인재양성본부 박경자 본부장은 “디지털뉴딜에 빠르게 대응하고, 미래 콘텐츠산업을 선도할 수 있는 동력은 혁신 스타트업에서 나올 것”이라며, “올해 콘텐츠 창업 지원사업을 통해 콘텐츠 스타트업을 중점 발굴하고, 넥스트 유니콘 육성에 박차를 가하겠다”고 전했다.

보다 자세한 내용과 신청방법은 콘텐츠진흥원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는데, 사업 신청을 원하는 기업은 참가자격과 신청서류를 갖추어 오는 3월 23일(화) 오전 11시까지 e나라도움을 통해 접수하면 된다.

한편, 중소벤처기업부는 올해 31개 지원사업에 총 8,210억원을 지원하고 있다.

[스타트업 경진대회/지원사업 소식 전체보기]

[정부(Government) 지원 소식 전체보기]


투자자와 창업팀의 간극을 메울 수 있는 컨텐츠에 관심이 많은 초기 스타트업 투자자이자 와우테일(wowtale) 편집장(Chief Editor)이다. Linkedin Facebook투자실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