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ll Events

KTOA-KAIST, ICT 스타트업 공동 데모데이 연다(3/24)

2021-03-18 2 min read

KTOA-KAIST, ICT 스타트업 공동 데모데이 연다(3/24)

Reading Time: 2 minutes

한국통신사업자연합회(KTOA) 창업지원센터가 KAIST 창업지원센터와 함께 미래사회를 이끌 혁신적인 ICT스타트업 공동 데모데이 행사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KTOA창업지원센터는 오는 24일 오후 2시부터 “변화의 중심 ICT’-Coming of V-nomics”란 주제를 가지고 ‘KTOA+KAIST 공동주관 ICT스타트업 데모데이’ 행사를 서울 삼성동 슈피겐홀에서 개최한다. 본 행사는 온∙오프라인으로 진행되고 유튜브를 통해 실시간 중계된다.

본 데모데이는 ICT분야의 혁신기술 스타트업을 입주 육성∙지원하는 ‘KTOA창업지원센터 액셀러레이팅’ 전문 프로그램의 일환으로서, 지난 12월 KDB산업은행 넥스트라운드 데모데이에 이어 KAIST 창업지원센터가 발굴∙보육한 ICT 기술창업 스타트업의 투자유치를 위한 공동IR 행사로 기획되었다.

KTOA는 KAIST 창업지원센터와의 공동 데모데이에 이어 금년 상반기 중 서울대학교 창업지원센터와의 공동 IR데이도 개최할 예정이다.

이번 행사에는 KTOA창업지원센터와 KAIST창업지원센터가 각자 육성해 온 인공지능(AI)과, 빅데이터 분석, 스마트IoT, 디지털 헬스케어 4개 분야에서의 총 8개의 스타트업이 참여한다. AI분야의 오픈업패션에이드, 빅데이터 분야의 화이트큐브(챌린저스 운영)와 누비랩, 스마트IOT 분야의 디엔엑스(터치케어)과 인카페이, 헬스케어 분야의 퓨리움과 에이슬립이 그 주인공들인데, 이들은 본 행사를 통해 미래ICT 혁신기술과 비즈니스 모델을 선보일 예정이다.

이번 공동 데모데이의 심사위원장은 더웰스인베스트먼트 서학수 대표가 맡았으며, SK텔레콤 정순구 상무, 캡스톤파트너스 황태철 파트너, 스톤브릿지벤처스 김채현 수석팀장, 제이엑스파트너스 정성원 이사 등 VC들과 통신사 관계자들이 심사위원으로 참여하고, 최다 특허보유 발명가이자 벤처기업인이자 투자자로 유명한 황성재 라운지랩 대표가 키노트 연사로 나서서 V노믹스 현상에 대한 인사이트를 들려준다. 

본 행사의 주관을 맡은 KTOA창업지원지원센터 운영 액셀러레이터인 에이블벤처스 성상기 대표는“본 행사는 V노믹스 시대를 살면서 천편일률적인 스타트업 데모데이 행사를 뛰어넘어 국민들이 요즘 열광하는 트롯 방송의 경쟁요소를 차용하여 관심도를 끌어올렸다. 신기술 분야별로 산업계와 대학이 각자 육성한 대표팀을 선발하여 각 라운드별 IR 대결을 통해 타이틀을 거머쥔 팀에 상금을 수여하는 방식으로 흥미롭게 진행된다”고 설명했다.

본행사를 주최하는 KTOA 관계자는 “본 행사를 통해 KAIST 출전팀에게는 통신사업자연합회(KTOA)회원사인 KT, SKT, LG유플러스 등 통신사와의 사업연계 기회, KIF자펀드 VC들의 투자유치 IR 프로그램 지원 등의 혜택이 부여된다. KTOA 창업지원센터는 SK텔레콤, KT, LG유플러스와 공동협력을 통해 ICT 벤처창업지원사업을 지속 추진하고 있으며, 이를 통해 혁신 스타트업 지원, 일자리 창출, 통신사-중소벤처 상생협력 강화 등 통신사의 공익적 활동을 제고하고 있다”고 밝혔다.

KTOA 창업지원센터를 운영하고 있는 에이블벤처스 성상기 대표 인터뷰는 아래를 참고하시길.

[이벤트(Events) 관련 소식 전체보기]

투자자와 창업팀의 간극을 메울 수 있는 컨텐츠에 관심이 많은 초기 스타트업 투자자이자 와우테일(wowtale) 편집장(Chief Editor)이다. Linkedin Facebook투자실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