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ll Mobility

포티투닷-LIG넥스원, 카메라 센서 고도화 및 레이다 신규 개발 협력

2021-05-11 1 min read

포티투닷-LIG넥스원, 카메라 센서 고도화 및 레이다 신규 개발 협력

Reading Time: 1 minute

포티투닷은 자체 개발한 자율주행용 카메라 센서의 고도화와 레이다의 신규 개발을 위해 LIG넥스원과 협력한다고 밝혔다. LIG넥스원은 작년 6월에 포티투닷에 50억원을 투자한 바 있다. 

이번 협력을 통해 자율주행 핵심 기술 중 하나인 레이다와 카메라의 기술 고도화를 위해 LIG넥스원의 국방 레이다 기술에 포티투닷이 가진 센서 퓨전 기술이 적용될 예정이다. 이를 기반으로 자율주행 셔틀 및 로보 택시 뿐만 아니라 LIG넥스원이 선도하는 국방 분야까지 자율주행 기술을 적용하고 사업을 확대할 계획이다.

포티투닷과 LIG넥스원은 이번 협약을 통해 포티투닷이 자체적으로 개발하고 있는 UMOS Autonomous platform (자율주행 하드웨어/소프트웨어 플랫폼) 기반으로 ▲자율주행 이동체에 탑재되어 사물과 환경을 인지하는 카메라, 레이더 개발 및 고도화 ▲복수의 센서에서 수집된 정보를 통합하는 센서 퓨전 기술 고도화를 추진할 예정이며, 이를 통해 센서 퓨전 기술을 적용한 신규 제품 또는 비즈니스 창출 등 공동 사업을 추진할 예정이다. 

포티투닷 송창현 대표는 “자율주행 기술을 일상에 적용하기 위해서는 양산 가능한 수준으로 센서를 개발하는 것이 선결조건이다”라며 “포티투닷이 가진 SW, HW 기술력을 LIG넥스원이 선도해 온 국방 분야의 레이더 센서 개발 역량과 접목하여 SW, 센서, 자율주행 플랫폼을 수직 내재화하고 자율주행 솔루션 가격을 낮출 것”이라며 협력에 대한 기대를 밝혔다.

LIG넥스원 김지찬 대표는 “양사가 지금까지 쌓아온 자율주행과 무인체계 분야의 기술력을 결집하여 미래 국방기술 분야뿐만 아니라 모빌리티 산업까지 협력을 가속화해 나아가고자 한다.”며 이번 협약 체결의 배경을 말했다.

[자율주행(Autonomous Vehicle) 관련 뉴스 전체보기]

투자자와 창업팀의 간극을 메울 수 있는 컨텐츠에 관심이 많은 초기 스타트업 투자자이자 와우테일(wowtale) 편집장(Chief Editor)이다. Linkedin Facebook투자실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