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I All Funding

AI 퍼스널 트레이너 ‘윌로’, 컴패노이드랩스에서 투자유치

2021-05-25 1 min read

AI 퍼스널 트레이너 ‘윌로’, 컴패노이드랩스에서 투자유치

Reading Time: 1 minute

UX 리서치 중심 컴퍼니 빌더인 컴패노이드랩스가 AI 퍼스널 트레이너 서비스인 ‘윌로’를 서비스하는 앨리스헬스케어에 투자 및 전략적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컴퍼니 빌딩을 위한 CIC 그룹 업무를 공식화 하였다고 밝혔다.

이번 전략적 업무협약은 컴패노이드랩스의 사내외 스타트업 컴퍼니 빌딩 제도인 CIC (Companion in Company) 그룹 업무를 위한 것으로, CIC 그룹은 혁신적인 UX 설계를 바탕으로 스타트업을 만들고 다음 세대 기업으로 성장시키고자 하는 기업가(entrepreneur) 및 구성원들과 함께 팀을 구성해 함께 일하는 제도이다. 컴패노이드 랩스는 CIC 그룹을 통해 앨리스헬스케어와 함께 ‘윌로’ 서비스에 대한 UX 리서치 및 설계를 추진하고 관련 UX 특허를 확보할 예정이다.

컴패노이드랩스와 CIC 그룹 업무를 함께하는 앨리스헬스케어는 AI 기반의 모션 트래킹 기술을 활용해 사용자의 운동 자세를 고칠 수 있도록 도와주는 AI 퍼스널 트레이너 서비스 ‘윌로’를 런칭한 스타트업이다. ‘윌로’는 간단한 문진표 작성을 통해 개별 사용자에게 최적화된 운동을 추천하며, 300만장의 이미지를 통해 학습한 AI를 활용하여 운동 중에 실시간으로 코칭 상호작용을 제공하는 에이전트를 개발하고 있다.

앨리스헬스케어와의 CIC 그룹을 이끄는 컴패노이드랩스 유재경 이사(수석 파트너)는 “사람들이 건강에 크게 관심을 갖기 시작하면서 개인의 환경과 취향에 맞는 운동에 대한 요구가 지속적으로 언급되어왔다. ‘윌로’는 가상 공간에서 AI 트레이너와 함께 운동하는 방식으로 이러한 니즈를 만족 시켜줄 수 있는 서비스이며, 사용자 중심의 경험 설계를 통하여 개인의 운동 경험을 더욱 증강 시켜줄 수 있다”라며, “개인화된 콘텐츠와 몰입 가능한 트레이닝 환경을 제공하여 사용자가 지속적이고 재미있게 운동 목표를 달성할 수 있도록 건강한 UX를 설계해 나가겠다.”라고 덧붙였다.

앨리스헬스케어의 강다겸 대표는 “양사의 시너지를 통해 글로벌 사용자들에게 운동을 통한 건강과 나다움을 찾아가는 사용자 경험을 전달하겠다”고 전했다.

[헬스테크(HealthTech) 스타트업 소식 전체보기]


투자자와 창업팀의 간극을 메울 수 있는 컨텐츠에 관심이 많은 초기 스타트업 투자자이자 와우테일(wowtale) 편집장(Chief Editor)이다. Linkedin Facebook투자실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