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ll Contents

콘진원, 글로벌 액셀러레팅 프로그램 ‘론치패드 2021’ 참가팀 모집(~5/31)

2021-05-25 2 min read

콘진원, 글로벌 액셀러레팅 프로그램 ‘론치패드 2021’ 참가팀 모집(~5/31)

Reading Time: 2 minutes

문화체육관광부한국콘텐츠진흥원은 국내 콘텐츠 스타트업의 해외진출을 지원하는 글로벌 액셀러레이터 프로그램인 ‘론치패드(LAUNCHPAD) 2021’에 참가할 기업을 오는 31일까지 모집한다.

‘론치패드’는 해외 주요국가의 현지 액셀러레이팅 프로그램과 연계해 현지 기업과의 네트워킹, 후속 비즈니스 및 현지 사업화 등을 체계적으로 지원하는 프로그램으로, 유망 콘텐츠 스타트업이 해외진출을 통해 글로벌 기업으로 발돋움하는 계기를 제공하고자 지난 2017년부터 운영하고 있다.

올해는 미국, 일본, 프랑스, 아랍에미리트 등 해외진출을 위한 주요 공략시장 외에도 콘텐츠 스타트업의 관심도가 높은 핀란드와 싱가포르를 신규 대상국가로 추가해 진출권역을 총 6개로 확대했다.

이번 ‘론치패드’ 프로그램에는 ▲미국 ‘마인드더브릿지(Mind the Bridge)’ ▲일본 ‘제로원부스터(0→1Booster)’ ▲프랑스 ‘크리에이티브밸리(Creative Valley)’ ▲핀란드 ‘마리아01(Maria01)’ ▲싱가포르 ‘어썸벤처스(Awesome Ventures)’ ▲아랍에미리트 ‘쇼룩파트너스(Shorooq Partners)’ 등 권역별 현지 액셀러레이터가 참여한다.

특히, 액셀러레이터들은 참가사 선정부터 참여해 직접투자 검토, 오픈이노베이션 기회 제공 등을 통해 국내 콘텐츠 스타트업의 해외진출을 위해 적극 지원할 계획이다. 이 중 ‘쇼룩파트너스(Shorooq Partners)’는 한국 스타트업과 벤처기업 투자를 위한 전용 펀드를 조성하는 등 국내 기업에 관심이 많은 액셀러레이터로 MENAT(중동·북아프리카·터키) 시장 진출을 꿈꾸는 스타트업에게 좋은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론치패드’ 참가사는 ▲해외투자유치 역량강화 ▲해외 액셀러레이팅 ▲해외진출 현지화 지원 등 총 3단계로 고도화된 프로그램을 지원받을 수 있으며, 수요에 따라 멘토링·컨설팅, 콘텐츠가치평가, 수출역량 진단 등 기업별 맞춤형 지원까지 받을 수 있다.

1단계인 ▲해외투자유치 역량강화 프로그램에서는 참가사로 선정된 총 100개사를 대상으로 이들 기업의 해외 투자유치를 위한 역량 강화에 초점을 맞춰 컨설팅, 멘토링 등을 지원한다. 이 중 권역별 현지 액셀러레이터가 직접 2단계 ▲해외 액셀러레이팅 프로그램에 참여할 총 40개사를 선정해 IR 및 비즈매칭, 데모데이 등을 통해 실질적인 비즈니스 성과 창출을 이끌 예정이다. 또한, 1단계와 2단계 모두 참가한 기업 중 최종 10개사로 대상으로 ▲해외진출 현지화를 위한 사업화 자금을 최대 1천만 원까지 바우처 형식으로 지급한다.

또한, 콘진원은 ‘론치패드’ 자체 비즈니스 플랫폼 구축으로 현지 VC·AC와 참가사 간 상시 온라인 비즈매칭 및 비대면 비즈니스가 가능한 환경을 마련해 포스트 코로나 대응에도 앞장설 예정이다.

콘진원 기업인재양성본부 박경자 본부장은 “론치패드 프로그램을 통해 보다 실질적인 해외 비즈니스 성과를 창출하도록 진출권역을 확대하고, 지원혜택을 강화했다”며, “앞으로도 미래 콘텐츠산업을 선도할 스타트업의 성장과 해외진출을 위한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전했다.

[스타트업 경진대회/지원사업 소식 전체보기]

[해외진출(Go global) 소식 전체보기]


투자자와 창업팀의 간극을 메울 수 있는 컨텐츠에 관심이 많은 초기 스타트업 투자자이자 와우테일(wowtale) 편집장(Chief Editor)이다. Linkedin Facebook투자실적
Leave a comment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