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ll Bio-HealthCare Funding

원격 산부인과 진단 ‘일루미진’, 3,300만달러 투자유치

2021-11-05 2 min read

원격 산부인과 진단 ‘일루미진’, 3,300만달러 투자유치

Reading Time: 2 minutes

이스라엘에 기반을 둔 원격 산부인과 진단영상 플랫폼을 개발한 일루미진(illumigyn)요즈마그룹코리아와 일본의 유비콤홀딩스(Ubicom Holdings) 등으로부터 3,300만달러를 투자받았다. 나머지 투자 회사는 따로 공개하지 않았다.

이번 투자금은 이달부터 미국, UAE, 인도, 싱가포르 및 한국에 시스템을 배치하는 것을 시작으로 전세계 여성 대상으로 최첨단 산부인과 진단영상 제공에 속도를 내는 데 투입될 계획이다.

일루미전은 전 세계 여성 대상 의료 서비스의 접근성을 확대한다는 비전에 따라 혁신적인 산부인과 내시경 및 모바일 애플리케이션이 포함된 클라우드 플랫폼 서비스인 가이네스코프(Gynescope™) 시스템을 개발했다.

최초로 FDA 승인을 받은 원격 산부인과 플랫폼인 가이네스코프는 자궁경부, 질 및 외부 생식기를 디지털 방식으로 기록한다. 가이네스코프는 기존의 자궁경부 검사의 기능을 넘어 고해상도와 뛰어난 배율로 디테일을 높여 보다 정확한 자궁경부암 검사가 가능하다.

일루미진의 가이네스코프는 훈련받은 간병인(산부인과, 가정의, 조산사, 임상 간호사 및 보조의사)이라면 다룰 수 있어 여성들이 안전한 공간에서 검사받을 수 있다. 미국 의료정보보호법(HIPAA)을 준수하는 가이네스코프는진단영상을 클라우드에 자동으로 업로드하고 안전하게 저장한다. 이를 통해 의사나 전문의는 원격으로 진단영상을 볼 수 있고, 여성들은 자신의 스캔과 의사 진단에 접근할 수 있다.

일루미진의 란 폴리아킨 창업자는 “여성 헬스케어를 대중화하고 전 세계 여성에게 고품질의 산부인과 진료를 제공한다는 일루미진의 비전에 있어 중요한 이정표“라며 “이 달 진행되는 배치는 선진국과 개발도상국, 인구 밀집 지역, 소외된 지역 등 모든 곳의 여성에게 플랫폼을 제공한다는 일루미진의 미션과 에 따른 것이 우리의 약속”이라 전했다.

또한 이번 투자금은 하부 생식기  검사를 위한 통합적 솔루션으로 전환하고 전 세계 여성들에게 암 등 질병 관련 최상의 치료를 제공하기 위한 연구개발을 위해 투입된다. 여기에는   예방 검사, 평가, 진단 및 치료의 전세계적인 가용성이 포함된다.

일루미진의 아비 루도미르스키(Avi Ludomirski) CEO 겸 이사회 의장은 “전세계 여성들이 산부인과 검사 중에 안정감을 느끼고 자신의 모든 의료 정보에 접근할 수 있도록 최첨단 혁신을 세상에 선보이게 되어 자랑스럽다”며 “확보한 자금은 생산량 확대와에 사용되어 일루미진이 기존 유통 계약을 이행하고 새로운 글로벌 파트너십을 추가로 체결 하는 데 사용될 것”이라고 말했다.

요즈마그룹 이원재 아시아총괄대표는 “요즈마는 일루미진 경영진과 논의한 결과 일루미진의 비전이 포스트판데믹 시기에 가치있을 뿐만 아니라, 산부인과의 미래와 여성들이 혁신적이고 스마트한 헬스케어에 지속 접근할 수 있는 방법을 구체화해나갈 것이라는데 근거하여 투자를 결정하게 되었다”고 전했다.

[바이오-헬스케어 스타트업 소식 전체보기]


투자자와 창업팀의 간극을 메울 수 있는 컨텐츠에 관심이 많은 초기 스타트업 투자자이자 와우테일(wowtale) 편집장(Chief Editor)이다. Linkedin Facebook투자실적
Leave a comment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