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ll Events Government

북유럽에 스타트업 진출 교두보 만든다

2019-06-13 2 min read

북유럽에 스타트업 진출 교두보 만든다

Reading Time: 2 minutes
사진출처 : 중소벤처기업부 페이스북

중소벤처기업부는 문재인 대통령의 북유럽 3국 순방을 계기로 한·핀란드 정상회담 이후 핀란드 고용경제부와 코리아스타트업센터(Korea Startup Center, 이하 KSC) 설치하기로 양해각서를 체결했다.

올 8월 개소 예정인 미국과 지난해 KSC 설치 MOU를 체결한 인도에 이은 해외 K-스타트업 진출 거점을 북유럽에 설치 하겠다는 것으로 국내 스타트업과 벤처캐피탈(VC) 글로벌화가 본격화 한다는 점에서 의미를 갖는다.

이번 MOU는 KSC 설치뿐만 아니라 양국의 창업생태계간 정보교류 및 역량강화 등의 내용을 포함하고 있으며, 이를 통한 양국간 협력관계 구축 및 한국 스타트업의 북유럽 진출이 가속화될 전망이다.

특히 한국 스타트업의 북유럽 진출거점으로 조성될 KSC는 IR행사 등 다양한 네트워킹 프로그램을 제공하는 공유 오피스형 공간으로, 현지 스타트업과 투자자와의 소통과 교류의 장을 제공할 뿐만 아니라 글로벌 대기업과의 개방형 혁신을 촉진하는 혁신적 해외거점이다.

올 8월에 미국 시애틀에 첫 개소될 예정으로, 9월 인도 구르가온에 이어 유럽 스타트업의 중심지인 핀란드와 스웨덴에도 2020년 KSC를 설치해 우리나라 스타트업의 해외진출을 본격 지원할 예정이다.

사진출처 : 중소벤처기업부 페이스북

이를 위해 중기부는 10일 오전 핀란드 경제고용부와 MOU를 체결한데 이어, 오후에는 박영선 장관이 알토대학교 안에 위치한 알토 디자인 팩토리스타트업 사우나를 방문하고, 한누 쎄리쓰퇴(Hannu Seristö) 대외협력 담당 부총장 등 담당자에게 KSC의 성공적인 운영과 양국 스타트업 간 교류 활성화를 위해 알토대의 적극적인 협력을 요청했다.

박영선 장관은 “선진 창업생태계가 발달한 북유럽에 설치할 KSC는 국내 스타트업의 유럽 및 전세계 진출거점의 역할을 수행할 것”이라며, “앞으로 KSC를 확대해 국내 스타트업이 글로벌 역량을 강화하고 세계를 무대로 능력을 펼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스타트업 경제사절단 소식 전체보기]

투자자와 창업팀의 간극을 메울 수 있는 컨텐츠에 관심이 많은 초기 스타트업 투자자이자 와우테일(wowtale) 편집장(Chief Editor)이다. Linkedin Facebook투자실적
3 Comments
  1. […] 북유럽에 스타트업 진출 교두보 만든다 […]

  2. […] 해외진출 거점인 KSC(코리아스타트업센터)를 핀란드와 노르웨이에 새롭게 개소하며, KSC 등 중소벤처기업의 […]

  3. […] 스타트업 경제사절단과 함께 북유럽을 방문했을 때 스웨덴과 핀란드에 KSC 설치 양해각서를 맺은 바 […]

Leave a comment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