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ll Venture Capital

테크스타, 힐스톤파트너스와 제휴… 내년부터 국내 프로그램 선보여

2019-07-15 1 min read

테크스타, 힐스톤파트너스와 제휴… 내년부터 국내 프로그램 선보여

Reading Time: 1 minute

힐스톤파트너스는 글로벌 스타트업 액셀러레이터 테크스타(Techstars)와 ‘테크스타 코리아 액셀러레이터 프로그램’을 올해 말부터 시작한다고 밝혔다. 

테크스타는 전세계적으로 총 1700여 개 스타트업들의 포트폴리오를 보유하고 있는 글로벌 스타트업 육성기관으로 국내 스타트업들을 선발해 직접 투자 집행 및 해외 진출을 지원할 예정이다. 

테크스타 프로그램은 테크스타의 한국 파트너인 힐스톤파트너스의 주관 아래 12월부터 국내 스타트업들의 신청을 받아 2020년 6월부터 운영된다. 

테크스타와 힐스톤파트너스는 5월 말 테크스타 프로그램 운영을 위해 총 3년 간의 파트너십 계약을 체결했다. 

테크스타 윌 로빈슨 아시아태평양 담당 부사장은 “힐스톤 파트너스가 가지고 있는 스타트업 생태계에 있어서의 오랜 경험과 인사이트, 또 판교라는 지역의 기술 및 기업 인프라와 한국의 활발한 스타트업 분위기는 이 프로그램을 성공적으로 이끌 것이라 확신한다”고 밝혔다. 

힐스톤파트너스 황라열 대표는 “한국 스타트업의 글로벌 진출을 위해선 국내 지원보다는 해외 시장에 대한 정보를 많이 알고 있는 글로벌 액셀러레이터의 서포팅과 스타트업의 해외 진출에 대한 이해도가 높은 국내 액셀러레이터의 결합이 매우 중요하다”고 말했다. 

테크스타는 자체 프로그램뿐만 아니라 글로벌 기업의 액셀러레이팅 프로그램을 공동 운영해 왔다. 아마존 알렉사, 포드의 자동차, 바클레이와 핀테크 프로그램 등을 운영한 것이 대표적이다. 국내에서는 어떤 프로그램을 제공할지 기대된다.

황라열 대표는 힐스톤파트너스에 합류하기 전에 2016년부터 요즈마 캠퍼스 한국 총괄을 역임했다. 학창 시절에 아주 독특한 이력도 가지고 있다.

투자자와 창업팀의 간극을 메울 수 있는 컨텐츠에 관심이 많은 초기 스타트업 투자자이자 와우테일(wowtale) 편집장(Chief Editor)이다. Linkedin Facebook투자실적
One Comment
  1. […] 아니라 더 많은 국가로 확장하는데 쓰일 것으로 예상된다. 내년에는 한국에서도 프로그램을 운영한다는 소식도 […]

Leave a comment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