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ll commerce Funding

위메프, IMM인베스트먼트에서 1,200억원 투자유치

2019-12-10 1 min read

위메프, IMM인베스트먼트에서 1,200억원 투자유치

Reading Time: 1 minute

위메프IMM인베스트먼트으로부터 1,200억원을 투자받았다고 10일 밝혔다.

이번 투자는 신주 발행 방식으로 진행되며, IMM인베스트먼트는 위메프 지분 4.28%를 전환우선주(CPS)로 받는다. 투자 후 위메프의 시가총액은 2조8천억원인데, 이미 유니콘(Unicorn) 반열에 올랐다.

위메프는 모기업인 원더홀딩스가 지난 9월 넥슨코리아로부터 투자받은 3,500억 원 중 2,500억 원을 지급받았다. 여기에 1,200억 원 추가 투자 유치에 성공하면서 가격경쟁 등 공격적인 경영을 위한 충분한 재원을 확보했다. 자본잠식을 완전히 해소, 향후 다양한 분야로 사업을 확장할 수 있는 기반도 마련했다.

위메프는 투자금 3,700억 원 중 상당부분을 인력 충원과 파트너사 확보, 시스템 개선에 투자할 계획이다.

한편, 지난 2015년에도 넥슨 지주회사인 NXC와 IMM인베스트먼트는 각각 1,000억원과 60억원을 위메프에 투자한 바 있다. 이번에 또 다시 구원 투수로 나선 셈이다.

IMM인베스트먼트 관계자는 “위메프는 다른 경쟁사보다 차별적 핵심 역량을 보유하고 있다”며 “이번 투자로 경쟁력을 강화해 더 빠른 성장과 높은 고객 효익을 실현할 수 있을 것”이라고 전했다.

박은상 위메프 대표는 “투자금을 적재적소에 공격적으로 투입해 빠르게 성장하는 이커머스 시장에서 주도권을 강화할 것”이라며 “고객, 파트너사와 함께 성장하는 온라인 플랫폼으로 발돋움하기 위해 가격경쟁, 파트너사 지원에 투자하겠다”고 말했다.

[커머스(Commerce) 스타트업 소식 전체보기]

투자자와 창업팀의 간극을 메울 수 있는 컨텐츠에 관심이 많은 초기 스타트업 투자자이자 와우테일(wowtale) 편집장(Chief Editor)이다. Linkedin Facebook투자실적
Leave a comment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