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I All

배달의민족, “AI가 최적의 배달 동선 추천”

2020-02-13 1 min read

배달의민족, “AI가 최적의 배달 동선 추천”

Reading Time: 1 minute

‘배달의민족’을 운영하는 우아한형제들이 1년6개월 동안 개발한 ‘인공지능(AI) 추천 배차’ 시스템을 오는 27일부터 서울 송파ㆍ강동 지역에 적용한다고 밝혔다.

AI 추천 배차는 인공지능이 배달원 동선, 주문 음식의 특성 등을 고려해 가장 적임자인 라이더ㆍ커넥터를 자동으로 배정해주는 게 특징이다.

우아한형제들과 물류 배송 자회사인 우아한청년들은 AI 추천배차가 배달원의 운행 안전성과 편의성을 크게 높일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알고리즘이 ‘현재 나의 동선에서 가장 적합한 다음 콜’을 자동으로 배차해 주기 때문이다.

그간 라이더ㆍ커넥터들은 운전하면서도 휴대폰에서 눈을 떼지 못하는 경우가 많았다. 실시간으로 계속 뜨는 배달 콜에 먼저 ‘수락’ 버튼을 눌러야 다음 일거리를 확보하기 용이했기 때문이다. 실제 라이더 사고 사례 중에 전방주시 미흡이 전체 사고의 12%를 차지했다. AI추천배차가 도입되면 운행에만 집중할 수 있게 돼 이 같은 안전 문제가 사라질 전망이다.

콜 처리 효율성도 크게 높아질 전망이다. AI추천배차는 예를 들어 동선상 두건의 콜을 처리하는 게 가장 적합할 경우 ‘픽업→배달→픽업→배달’이 좋을지, ‘픽업→픽업→배달→배달’이 더 효율적일지까지 파악해 동선을 추천해준다. 이렇게 되면 콜을 수락해 놓고도 스스로 동선을 정하지 못해 애를 먹는 일이 사라지게 된다.

우아한청년들 김병우 물류사업부문장은 “새로운 배달 주문이 들어오면 인공지능이 순간적으로 인근 배달원들의 위치와 그가 갖고 있는 현재 배달 건 등에 새로운 주문을 시뮬레이션해보고 가장 적합한 라이더ㆍ커넥터를 고른다”고 설명했다. 김 부문장은 “AI추천배차를 사용하면 개인별 배달 건수가 늘어나 전반적으로 배달 수입이 증가하고 배달수행 스트레스는 줄어들 것”이라고 말했다.

우아한청년들은 AI추천배차를 적용하면서 기존의 일반배차 모드도 계속 유지할 계획이다. 라이더ㆍ커넥터들은 두 개의 모드 가운데 자유롭게 선택하고 변경할 수 있다. 우아한청년들은 AI추천배차 모드를 적용하고 사용 후기 등 피드백을 주는 라이더ㆍ커넥터에게는 배달 건당 500원씩 프로모션 배달비를 추가 지급할 예정이다.

[배달(Delivery Tech) 스타트업 소식 전체보기]

[푸드테크 스타트업 소식 전체보기]



투자자와 창업팀의 간극을 메울 수 있는 컨텐츠에 관심이 많은 초기 스타트업 투자자이자 와우테일(wowtale) 편집장(Chief Editor)이다. Linkedin Facebook투자실적
Leave a comment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