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ll Mobility

‘고고씽’, 세종시에서 수요 예측 기반 실증 서비스 제공.. 자전거도로 주행 허용

2020-03-24 1 min read

‘고고씽’, 세종시에서 수요 예측 기반 실증 서비스 제공.. 자전거도로 주행 허용

Reading Time: 1 minute

공유 퍼스널 모빌리티 ‘고고씽’을 운영하는 매스아시아국토교통부 스마트시티 국가시범도시 규제 샌드박스 실증대상으로 선정되었다고 24일 밝혔다.

국토교통부는 혁신 기술을 이용해 세종시 스마트시티를 구현하는 과정에서 규제의 제약 없이 혁신기술 및 서비스를 실증 또는 사업화할 수 있도록 ‘스마트도시법’ 개정을 통한 ‘스마트시티형 규제 샌드박스 제도’ 도입을 추진해왔다. 지난 2월 18일 ‘스마트도시법 시행령’ 개정안이 국무회의에서 의결됨에 따라 2월 27일부터 ‘스마트도시법’에 따른 규제 특례와 실증 사업비 패키지 지원이 가능해졌다.

매스아시아는 지난 9월 ‘스마트시티 국가시범도시 규제 샌드박스 활성화 사업’ 공모를 통해 ‘퍼스널 모빌리티 사업성 파악을 위한 유동인구 기반의 수요예측 및 배치 추천 서비스 설계’라는 주제로 1단계 사업을 성공적으로 완료하였다. 

이번 매스아시아가 기획 및 설계한 ‘퍼스널 모빌리티 사업성 파악을 위한 유동인구 기반의 수요예측 및 배치 추천 서비스’는 KT의 유동인구 빅데이터를 기반으로 날씨 데이터(강우, 강설량 등) 및 전동킥보드 주행데이터를 머신러닝 기법으로 학습 및 분석하게 된다. 

세종시에서 진행되는 스마트시티 국가시범도시 규제 샌드박스 실증 사업에 따라, 현재 규제로 묶여있는 전동킥보드의 자전거도로 주행이 실증기간동안 허용되고 매스아시아가 설계한 수요예측 및 배치 추천 시스템이 세종시 1생활권 고운동∙아름동∙종촌동∙어진동∙도담동 일대에서 시범사업으로 운영된다. 세종시에서의 실증 사업은 오는 3~4월 국토교통부 규제특례 최종 심의를 거쳐 7월 실시될 예정이다.

정수영 매스아시아 대표는 “경기도 화성 동탄 규제 샌드박스 실증 사업에 이어 세종시 스마트시티 규제 샌드박스 실증사업 대상이 되어 매우 기쁘다”며 “이번 실증 사업을 통해 스마트시티에 맞는 최적화된 사업 운영을 진행하고 스마트시티 도시설계에 기여함으로써 현재 전동킥보드 사업을 둘러싼 여러 규제들을 상호호혜적으로 풀어가고자 한다”라고 밝혔다.

한편, 매스아시아는 지난 11월부로 산업자원부 규제 샌드박스 실증특례에 통과함에 따라 경기도 화성 동탄 2신도시 일원에서 전동킥보드의 자전거도로 주행이 가능한 실증 사업을 운영했으며, 최근 서울시 서초구에서 공모한 규제 샌드박스 공모사업에 우선사업자로 선정되며 공유 모빌리티 시장의 성장 및 규제 혁신에 앞장서고 있다.

[규제샌드박스 관련 소식 전체보기]

[마이크로 모빌리티 관련 뉴스 전체보기]

투자자와 창업팀의 간극을 메울 수 있는 컨텐츠에 관심이 많은 초기 스타트업 투자자이자 와우테일(wowtale) 편집장(Chief Editor)이다. Linkedin Facebook투자실적
Leave a comment

댓글 남기기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