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ll Proptech

로켓펀치-엔스파이어, “온오프라인 통합 업무 환경 제공 위해 합병”

2020-05-25 1 min read

로켓펀치-엔스파이어, “온오프라인 통합 업무 환경 제공 위해 합병”

Reading Time: 1 minute

비즈니스 네트워킹 서비스 로켓펀치는 온-오프라인 업무 환경을 제공하기 위해 공간 기획/브랜딩 전문기업 엔스파이어와 합병한다고 25일 밝혔다.

로켓펀치 팀원. 2015년부터 사무실 없이 100% 원격으로 사업을 운영 중이다

로켓펀치는 연 350만 명이 기업 정보, 채용 정보, 분야별 전문가 정보를 찾기 위해 방문하는 비즈니스 네트워킹 서비스로 온라인 플랫폼에 강점을 가지고 있다. 또한 2015년부터 사무실 전혀 없이 100% 원격으로 사업을 운영해 왔다.

엔스파이어는 2016년 로펌 ‘행복마루’ 사옥 디자인으로 세계 3대 디자인 어워드 IF 본상을 수상한 이래, 성수동 화학 공장터를 복합 문화공간으로 탈바꿈시키는 ‘성수연방’, 인사동 지역 상권 활성화를 위한 ‘안녕인사동’ 등 공간 관련 프로젝트를 성공적으로 진행한, 오프라인 공간에 강점을 가진 회사다.

양사는 출퇴근 없이 일하는 방식이 보편화될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는 그전과는 완전히 다른 업무 환경이 필요하다는데 공감했고, 각자가 가진 강점을 결합해 온오프라인을 아우르는 새로운 업무 환경 플랫폼을 만들기 위해 합병을 결정했다고 밝혔다.

로켓펀치와 엔스파이어는 우선 재택 근무자들이 가장 큰 불편으로 꼽는 ‘집에서 일할 때 업무에 집중할 수 없는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주거 지역 근처에서 누구나 쉽게 사용할 수 있는 업무 공간 서비스를 출시할 계획이다. 정식 오픈 전이지만 함께 사용할 수 있는 집 근처의 업무 공간이나 관심 지역을 여기에 미리 등록할 수 있다.

엔스파이어 김성민 대표는 “로켓펀치라는 일에 관련된 커다란 온라인 플랫폼에 당사의 오프라인 전문성을 더해,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주도하는 온오프라인 업무 환경 제공 기업을 만들 것”이라고 포부를 밝혔다.

[프롭테크(Proptech) 스타트업 소식 전체보기]

보도자료 배포 및 기고요청은 editor@wowtale.net으로 보내주세요

투자자와 창업팀의 간극을 메울 수 있는 컨텐츠에 관심이 많은 초기 스타트업 투자자이자 와우테일(wowtale) 편집장(Chief Editor)이다. Linkedin Facebook투자실적
Leave a comment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