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ll Funding Robotics

영상 기반 전방향 3차원 인식기술 ‘멀티플아이’, 퓨처플레이에서 투자유치.. “자율주행 로봇에 적용”

2020-05-28 1 min read

영상 기반 전방향 3차원 인식기술 ‘멀티플아이’, 퓨처플레이에서 투자유치.. “자율주행 로봇에 적용”

Reading Time: 1 minute

전방향 거리 측정 및 환경 인식 시스템을 개발하는 ‘멀티플아이(MultiplEYE)’가 퓨처플레이에서 투자를 받았다고 28 일 밝혔다. 투자 규모는 비공개다.

멀티플아이는 컴퓨터비전로보틱스 분야의 전문가인 한양대학교 컴퓨터소프트웨어학과 교수인 임종우 대표와 박사과정 학생들이 올해 설립한 스타트업이다. 다년간 개발한 다중 초광각 카메라와 딥러닝 기술을 이용하여 360° 전방향의 거리를 측정할 수 있는 기술을 바탕으로, 로봇과 자동차의 자율주행 등에 필수적인 주변환경 3차원 모델링 및 인식 기술을 개발하고 있다. 

실제로 정확한 3차원 거리 측정과 인식 기능은 국내외 많은 자율 주행 및 로봇 관련 산업체가 필요로 하지만, 기술적 난이도로 인해 라이다(LiDAR) 등 고가의 센서에 의존하고 있다. 이에 멀티플라이는 220° 이상의 화각으로 뒤편까지 볼 수 있는 초광각 카메라를 조합한 센서를 세계 최초로 개발하여 고가의 거리 센서에 준하는 성능을 저가의 비용으로 제공할 수 있다.

임종우 멀티플아이 대표는 “이번 투자는 자율주행 로봇 분야에서 저비용 고성능의 3차원 환경 모델링 기술을 보유한 멀티플아이의 성장 가능성을 인정받은 것이라고 생각한다”며 “이번 투자유치를 통해 자율 주행 로봇 분야에 특화된 실시간 3차원 모델링 및 인식 시제품 개발에 박차를 가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번 투자를 집행한 퓨처플레이 류중희 대표는 “3차원 환경 모델링 기술은 높은 정밀성을 요구하므로 관련 산업체들이 자체 기술 개발에 어려움을 느끼고, 여전히 LiDAR와 같은 고가의 장비에 산업 의존성이 높은 것이 만연한 게 현실”이라며 “멀티플아이가 기존 고가 거리 센서에 대한 시장 의존도를 낮추고 저비용, 고성능의 기술을 관련 산업 전반에 제공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향후 멀티플아이는 실내외 3차원 환경 모델링을 포함하여 배달 로봇, 자율 주행 자동차, AR/VR  기기 등으로 사업 범위를 확장하고 관련 산업체와의 협력을 통해 실시간 3차원 환경 인식 기술을 고도화 할 예정이다.

[자율주행(Autonomous Vehicle) 관련 뉴스 전체보기]

[로보틱스(Robotics) 관련 소식 전체보기]

투자자와 창업팀의 간극을 메울 수 있는 컨텐츠에 관심이 많은 초기 스타트업 투자자이자 와우테일(wowtale) 편집장(Chief Editor)이다. Linkedin Facebook투자실적
Leave a comment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