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I All Bio-HealthCare

비플러스랩, ‘어디아파’ 업그레이드.. “문진도 비대면 제공”

2020-06-29 1 min read

비플러스랩, ‘어디아파’ 업그레이드.. “문진도 비대면 제공”

Reading Time: 1 minute

AI 기반 의료솔루션 기업 비플러스랩은 AI를 기반으로 문진과 예상질환, 근거리 병의원 추천 등의 의료정보서비스를 제공하는 모바일앱 ‘어디아파 2.0’을 선보인다고 밝혔다.

‘어디아파 2.0’은 2018년 11월 선보인 ‘어디아파’의 리뉴얼 버전으로, 국내외 전문 의료진이 직접 개발에 참여한 의료정보서비스 플랫폼이다. 이번 리뉴얼은 AI를 기반으로 알고리즘을 구축해 체계적이고 다양한 의료 정보를 제공하는 것이 특징이다.

먼저 문진 과정은 기존 챗봇 방식 대신 주증상 중심의 질문지 형식으로 개편하고, 의료진의 임상 경험에 맞춰 질문 수를 최적화했다. 진료 현장에서의 실제 질문 형식을 반영하여 통증 부위나 정도를 구체화해 정확도를 높였다. 

또한 임상 데이터에 근거해 가능성이 낮은 질환을 제외, 범위를 좁히는 알고리즘을 적용했다. 주변 병의원을 검색함에 있어 건강보험심사평가원(HIRA)에서 제공하는 공공데이터와 연계해 병의원정보를 제공하는 기능도 갖춰 신뢰성과 편의성을 갖췄다.

앱에 가입한 후 문진 항목을 따라 주증상을 체크하면 예상질환과 함께 초진차트가 생성된다. 이는 의료진이 직접 활용할 수 있는 형식을 갖춰 의료진의 대면 문진 절차를 간소화할 수 있고, 확보된 시간만큼 세부적인 진단에 도움을 줄 것으로 보인다. 향후 의료서비스의 효율성을 제고하고 절차를 표준화하는 데 활용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사용자는 본인의 증상을 토대로 생성된 초진차트를 확인한 후 임상 알고리즘에 기반한 예상질환을 확인할 수 있다. 일상적인 문진에서부터 근거리 병의원 추천까지 받아 볼 수 있어 사용자 편의가 대폭 향상됐다. 가족의 문진 데이터와 질병 이력을 하나의 앱으로 관리하는 서비스도 가능하다. 

허기준 비플러스랩 대표는 “어디아파 2.0은 AI와 클라우드 기술을 기반으로 변화하는 국내 의료환경에 필요한 의료 정보를 제공해 환자와 의료진의 편의를 증대하고자 개발됐다”라며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의료진과의 협력과 사용자 의견 수렴을 통해 정확성과 신뢰도를 갖춘 국내 대표 의료정보서비스 플랫폼으로 구축해갈 것”이라고 말했다. 

[바이오-헬스케어 스타트업 소식 전체보기]

투자자와 창업팀의 간극을 메울 수 있는 컨텐츠에 관심이 많은 초기 스타트업 투자자이자 와우테일(wowtale) 편집장(Chief Editor)이다. Linkedin Facebook투자실적
Leave a comment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