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ll Contents

구글플레이 인디 게임 페스티벌’ Top 3에 ‘매직서바이벌’, ‘용사식당’, ‘프로젝트 마스’ 선정

2020-07-19 2 min read

구글플레이 인디 게임 페스티벌’ Top 3에 ‘매직서바이벌’, ‘용사식당’, ‘프로젝트 마스’ 선정

Reading Time: 2 minutes

구글은 국내 중소 게임 개발사 및 게이머를 위한 게임 축제의 장 ‘제5회 구글플레이 인디 게임 페스티벌’ 결승전에서 창의적인 아이디어와 혁신성, 기술력 및 완성도 높은 게임으로 작품성을 인정 받은 Top 3 개발사를 발표했다.

제5회 구글플레이 인디 게임 페스티벌 Top 3 개발사에는 ▲매직서바이벌(레매) ▲용사식당(팀타파스) ▲프로젝트 마스(문틈)가 선정됐다.

코로나19에도 꺾이지 않는 중소 게임 개발사와 게이머들의 열정에 힘입어 온라인으로 개최된 결승전은 구글플레이 인디 게임 페스티벌 웹사이트에서 생중계됐다. 총 233명이온라인 생중계 웹사이트에 접속해 평균 2시간 23분 30초동안 결승전을 시청했다.

결승전에서는 사전 심사를 통해 선정된 Top 10 개발사가 개별 프레젠테이션을 통해 직접 게임을 소개하고 유저 및 전문가 심사위원단과 실시간으로 질의응답을 진행했다. ‘랜선응원단’의 열띤 응원이 온라인 게임 축제의 흥을 돋우는 가운데, 심사위원단은 프레젠테이션 및 질의응답을 바탕으로 각 개발사를 평가하고 이 중 가장 높은 점수를 받은 세 개발사가Top 3의 영광을 안았다.

Top 3로 선정된 ‘프로젝트 마스’ 개발사 ‘문틈’ 지국환 대표는 “이번 구글플레이 인디 게임 페스티벌을 준비하면서 사전 체험판을 통해 약 2,000명의 베타 테스터로부터 피드백을받았다”며 “유저 분들의 피드백을 반영해 아직 베타 버전인 프로젝트 마스를 보완해 빠르게 출시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수상 소감을 전했다.

심사위원으로 참여한 이현수 전자신문 기자는 “올해 구글플레이 인디 게임 페스티벌 Top 3 수상작은 그 어느 때보다도 창의적인 아이디어와 높은 완성도가 돋보였다”며 “올해로5회를 맞으며 혁신적인 인디 게임을 발굴하는 등용문 역할을 해 온 구글플레이 인디 게임 페스티벌에 앞으로도 더 많은 국내 중소 게임 개발사가 참여해 무한한 잠재력과 역량을발휘하고 게임 산업과 문화 발전의 주역으로 발돋움하기를 기대한다”고 전했다.

구글은 지난 7월 11일 유저 심사위원단과 구글플레이 및 업계 전문가로 구성된 심사위원단 투표를 바탕으로 Top 10 개발사를 발표했다. Top 10 개발사로는 Top 3 개발사를포함해 ▲그레이트 소드 – 스틱맨 액션 RPG(올리브크로우) ▲더스트 : 마지막 생존자(아이아이스튜디오) ▲매직서바이벌(레매) ▲소드마스터 스토리(코드캣)▲샌드샤크 : 소년과 바다(가방맨스튜디오) ▲용사식당(팀타파스) ▲익스트림풋볼:3대3 멀티 축구(나인엠 인터랙티브) ▲큐브이(이즐) ▲캣 더디제이(캐츠바이스튜디오) ▲프로젝트 마스(문틈)가 선정됐다. 

Top 10 개발사는 Top 20 개발사 혜택인 ▲대한민국 구글 플레이스토어 ‘플레이 인디(Play Indie)’ 코너 및 ‘인디 게임 페스티벌 Top 20 특집’ 내 피처드 게시 ▲유튜브크리에이터의 영상 내 게임 소개 ▲업계 전문가의 발표 트레이닝에 추가로 ▲대한민국 구글 플레이스토어 ‘인디 게임 페스티벌 Top 10 특집’ 내 피처드 소개 ▲플레이 인디 코너 내개별 인터뷰 게시 ▲구글 전문가의 그룹 컨설팅 등의 혜택을 받는다.

Top 3 개발사에는 Top 10 개발사 혜택에 추가로 ▲대한민국 구글 플레이스토어 내 전용 배너 게시 및 ‘금주의 신규 추천 게임 컬렉션’ 내 게임 소개 ▲플레이 인디 코너 에디터추천글 및 크리에이터 추천글 게시 ▲유튜브 크리에이터의 게임 소개 영상 제작 ▲구글 전문가의 기술 및 비즈니스 맞춤 컨설팅 ▲최신 안드로이드 기기 1대 ▲총 4,500만원의게임 개발 지원금(엔씨소프트 지원) 등이 제공된다.

민경환 구글 한국 안드로이드 앱·게임 비즈니스 개발 총괄 상무는 “올해도 차별화된 아이디어와 높은 작품성이 돋보이는 다양한 인디 게임을 발굴해 국내 중소 게임 개발사의 저력을 다시 한번 확인할 수있었다. 구글플레이는 앞으로도 건강한 모바일 게임 생태계를 기반으로 국내 중소 게임 개발사가 한국을 넘어 전 세계로 뻗어나갈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구글플레이 인디 게임 페스티벌은 경쟁력 있는 국내 중소 게임 개발사 발굴과 건강한 모바일 게임 생태계 활성화를 위해 지난 2016년 세계 최초로 한국에서 개최됐으며 이후 미국,유럽, 동남아시아 등 23개 국가로 포맷이 수출됐다.

[컨텐츠(Contents) 관련 뉴스 전체보기]

보도자료 배포 및 기고요청은 editor@wowtale.net으로 보내주세요

투자자와 창업팀의 간극을 메울 수 있는 컨텐츠에 관심이 많은 초기 스타트업 투자자이자 와우테일(wowtale) 편집장(Chief Editor)이다. Linkedin Facebook투자실적
Leave a comment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