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I All Enterprise Funding

엔터프라이즈 AI ‘마키나락스’, 120억원 투자유치.. “클라우드로 확장”

2020-07-22 1 min read

엔터프라이즈 AI ‘마키나락스’, 120억원 투자유치.. “클라우드로 확장”

Reading Time: 1 minute

엔터프라이즈 AI 솔루션 전문 스타트업 마키나락스시리즈A 펀딩으로 120억원을 투자받았다고 밝혔다.

이번 투자에는 LG테크놀로지벤처스(LG Technology Ventures), 현대자동차, 어플라이드 머티어리얼즈(Applied Materials)의 CVC인 어플라이드 벤처스(Applied Ventures) 등의 전략적 투자자(SI)와 산업은행, 대성창업투자, 신한금융투자, HB인베스트먼트 등의 재무적 투자자(FI)가 고루 참여했다.

지난 2018년 시드 단계에서도 SK텔레콤, 현대자동차, 네이버 D2 스타트업 팩토리 등 국내 대기업들로부터 투자를 받은 바 있다.

​​마키나락스는 서울과 실리콘밸리에 사무소를 둔 스타트업으로, 딥러닝과 강화학습 기반의 이상탐지 및 지능제어 기술을 통해 생산을 효율화하는 산업용 AI 솔루션을 제공하고 있다.

최근 산업 전반에 걸쳐 AI 기술 기반의 혁신에 대한 주목도가 높아지고 있으며, 특히 마키나락스는 제조AI 선도 스타트업으로서 글로벌 성장 가능성과 구축 경험, 기술력을 두루 갖추고 있었던 점이 국내 대기업을 비롯한 투자사들의 이목을 끌었다는 평이다.

제조업에서 발생하는 각종 이슈를 해결하는 마키나락스의 솔루션은 특히 공정 복잡도가 높은 자동차와 반도체, 배터리, 제약 분야 등에 특화된 경쟁력을 갖고 있다. 현재 마키나락스는 전략적 투자자 등 목표 시장의 주요 기업들과 협업해 생산 라인에 솔루션 적용을 진행하고 있으며, 장비 고장과 품질 이상예측을 통한 가동율 및 품질 향상, 지능제어 기반의 생산 효율화에 성과를 보이고 있다. 

마키나락스는 이번 투자 유치를 발판 삼아 국내외 주요 대기업을 고객사로 빠르게 확보해나갈 계획이다. 글로벌 진출을 위해 기존 온프레미스(On-premise) 솔루션을 확장한 클라우드 기반 SaaS(Software as a Service) 솔루션을 개발하는 등, 사업과 제품 전반에 걸쳐 포트폴리오를 확장하고 다양한 비즈니스 모델을 구축할 예정이다.

​​​한편 마키나락스는 올 초 인공지능 분야에서 가장 권위있는 컨퍼런스인 ‘표현학습국제학회(ICLR)2020’에서 RaPP(Reconstruction along Projection Pathway) 기반 이상 탐지에 관한 논문이 채택돼 우수한 기술력을 입증한 바 있다.

[인공지능(AI) 스타트업 소식 전체보기]

[엔터프라이즈(Enterprise) 서비스 소식 전체보기]

보도자료 배포 및 기고요청은 editor@wowtale.net으로 보내주세요

투자자와 창업팀의 간극을 메울 수 있는 컨텐츠에 관심이 많은 초기 스타트업 투자자이자 와우테일(wowtale) 편집장(Chief Editor)이다. Linkedin Facebook투자실적
Leave a comment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