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ll

서울시, 유망 스타트업 100팀 선정.. 총 100억원 지원(~8/21)

2020-08-10 2 min read

서울시, 유망 스타트업 100팀 선정.. 총 100억원 지원(~8/21)

Reading Time: 2 minutes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해 스타트업의 투자유치도 어려움을 겪고 있는 상황에서 서울시는 경쟁력있는 스타트업이 성장 동력을 잃지 않도록 ‘성장촉진 종합패키지’ 방식으로 총 100억 원을 지원한다고 밝혔다.

4차 산업혁명, 스마트시티, 바이오‧의료 등 미래먹거리 성장 산업 분야 기업 중 2018년 이후 국내‧외 벤처투자기관으로부터 1억원 이상 50억원 미만의 누적투자유치 실적을 보유해 검증된 ‘유망 스타트업’ 100개사를 선발해 각 기업별 최대 1억 원씩 지원한다. 

성장가능성이 큰 스타트업이 코로나19 위기를 극복하고 글로벌 경쟁에서 우위를 확보할 수 있도록 하기 위한 것으로 지난 6월 서울시가 발표한 포스트 코로나 대응 기회 선점을 위한 ‘차세대 유망 스타트업 스케일업 전략’의 일환이다.

‘유망스타트업 성장촉진 종합패키지’는 기업이 개별적으로 신청하는 방식이 아닌 민간벤처투자기관이 직접 투자한 성장 잠재력이 높은 스타트업을 추천하는 방식으로 100개의 기업을 선발한다. 

민간벤처투자기관은 자체 심사를 통해 성장가능성, 지원타당성, 자금지원 효과성 등을 평가하여 우선순위를 정해 최대 5개(기본 2개+예비 3개) 기업을 추천할 수 있으며, 서울산업진흥원(SBA)에서는 해당 분야 전문가들로 구성된 검토위원회를 통해 최종 지원기업을 선정하게 된다.

선정된 100개 기업에는 각 최대 1억 원의 사업지원금이 지원되며, 보유기술의 고도화, 제품화, 신규인력 채용, 국내‧외 지식재산권 출원비용 등 다양한 분야 중 기업이 필요로 하는 분야를 선택해 사용할 수 있다.

서울시는 ‘유망스타트업 성장촉진 종합패키지’ 선정기업에 대해 민간투자기관과 서울시 창업지원기관과 연계해 기업별 맞춤 컨설팅, 국내‧외 후속투자유치, 해외시장 진출 등 밀착된 기업성장프로그램을 지원할 계획이다. 이러한 집중지원으로 유망 스타트업을 예비유니콘으로 성장시켜, 중앙정부의 예비유니콘 지원 제도와 연계하겠다는 계획이다. 

오는 21일까지 민간벤처투자기관의 추천을 받으며, 서울산업진흥원(SBA)의 선정심사를 통해 9월 중순 최종지원기업을 선정하여 지원할 계획이다.

김의승 서울시 경제정책실장은 “서울시의 과감한 정책적 지원을 통해 성장 잠재력이 풍부하지만 일시적인 위기상황에 직면한 유망기업이 어려움을 극복하고 예비 유니콘, 유니콘 기업으로까지 성장해 포스트 코로나 시대의 미래 시장을 선점하는 동력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스타트업 경진대회/지원사업 소식 전체보기]

보도자료 배포 및 기고요청은 editor@wowtale.net으로 보내주세요

투자자와 창업팀의 간극을 메울 수 있는 컨텐츠에 관심이 많은 초기 스타트업 투자자이자 와우테일(wowtale) 편집장(Chief Editor)이다. Linkedin Facebook투자실적
Leave a comment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