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ll Venture Capital

신한금융지주, 네오플럭스 730억원에 인수

2020-08-20 1 min read

신한금융지주, 네오플럭스 730억원에 인수

Reading Time: 1 minute

신한금융지주는 자금난을 겪고 있는 두산그룹의 벤처캐피탈인 네오플럭스 를 인수한다. 신한금융은 네오플럭스 보통주 24,413,230주(지분율 96.77%)를 730억원(잠정)에 인수하기로 결정했으며, 향후 확인 실사를 통한 매매대금 조정 과정을 거쳐 최종 인수금액을 확정할 예정이다.

신한금융은 금번 인수를 통해 벤처캐피탈을 보유하게 됐으며, 기업 全생애주기(Life-cycle)에 대응할 수 있는 그룹 투자금융 밸류체인을 완성하게 됐다. 또한 신한은행, 신한금융투자, 신한캐피탈 등 그룹 내 투자금융 사업라인과 함께 다양한 시너지 효과를 창출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신한금융 관계자는 “전문 벤처캐피탈 인수를 통해 유망 벤처기업의 창업초기-확장성장기-Pre/Post IPO까지 성장단계별 자금 수요에 대응할 수 있는 맞춤 토탈 금융서비스 체계를 구축하게 됐다”며 “네오플럭스가 가지고 있는 스타트업 및 유망 비상장 기업 네트워크와 신한금융의 기존 투자금융 사업라인 연계를 통한 다양한 사업기회 창출 등 많은 시너지 효과를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신한금융은 네오플럭스 인수를 계기로 혁신금융 생태계 구축 및 역량 강화에도 박차를 가하게 됐다.

신한금융은 한국판 뉴딜 정책을 적극 지원하기 위한 금융의 뉴딜 정책인 ‘신한 N.E.O. 프로젝트’와 전국 단위의 혁신성장 플랫폼 구축사업인 ‘신한 Triple-K 프로젝트’, 스타트업 엑셀러레이터 프로그램인 ‘신한퓨처스랩’ 등 그룹의 혁신금융 중점 사업 기반 확대에 네오플럭스를 적극 활용할 예정이다.

[벤처캐피탈(Venture Capital) 관련 소식 전체보기]

보도자료 배포 editor@wowtale.net. 매일 아침에 배달되는 스타트업 뉴스 와우데일리를 구독하세요

투자자와 창업팀의 간극을 메울 수 있는 컨텐츠에 관심이 많은 초기 스타트업 투자자이자 와우테일(wowtale) 편집장(Chief Editor)이다. Linkedin Facebook투자실적
Leave a comment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