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ll Enterprise

식권대장, “코로나19 재확산에 예약배달식사 인기”

2020-09-01 1 min read

식권대장, “코로나19 재확산에 예약배달식사 인기”

Reading Time: 1 minute

기업용 모바일 식권 ‘식권대장’을 운영하는 벤디스는 식권대장의 배달 서비스 ‘예약배달식사’가 코로나19의 재확산 등 수요 증가로 연말까지 200% 성장이 전망된다고 1일 밝혔다.

식권대장은 기업에서 임직원의 식대를 지원하기 위해 도입하는 솔루션이다. 예약배달식사 서비스를 이용하면, 식권대장 앱을 통해 오전에 음식을 주문하고 점심시간에 맞춰 사무실로 배달 받을 수 있다. 점심시간마다 붐비는 식당을 방문하지 않아도 된다는 뜻이다.

예약배달식사는 매달 사용량이 꾸준히 늘어 서비스 출시 8개월 만에 거래액이 103.3% 증가했다. 코로나19가 국내에 본격적으로 영향을 준 2월과 3월 각각 전월 대비 30.5%, 32.7% 성장했고, 8월 중순 코로나19 사태가 다시 악화되면서 8월은 전월 대비 57.4%의 성장률을 보였다.

동시에 점심시간을 안전하게 운영하기 위한 기업과 예약배달식사 서비스 입점을 원하는 대기업 식품 브랜드의 문의가 잇따르고 있어 연말까지 200% 이상 추가 성장이 전망된다고 벤디스 측은 밝혔다.

예약배달식사로 이용할 수 있는 메뉴는 다양하다. 식권대장 내부 품질 테스트를 거쳐 샌드위치, 샐러드부터 한식·일식·양식 도시락 전문점까지 다양한 식품 브랜드가 입점해 있다.

또한 재택 근무자를 위해 배송지를 변경할 수 있게 하거나, 사무실로 출근하는 날 미리 수일분의 음식을 챙겨 갈 수 있게 밀키트 라인업도 추가하는 등 서비스 고도화도 연내 진행될 예정이다.

조정호 벤디스 대표는 “최근 발표된 사회적 거리두기 2.5단계 방역 수칙에서도 볼 수 있듯이 식당, 카페 등에서의 코로나19 감염을 막기 위한 사회적 노력이 이어지고 있다”며, “직장인들이 안전하고 쾌적한 환경 속에서 점심시간을 보낼 수 있도록 앞으로도 예약배달식사 서비스를 꾸준히 개선하고 다양한 식문화 콘텐츠를 추가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푸드테크 스타트업 소식 전체보기]


투자자와 창업팀의 간극을 메울 수 있는 컨텐츠에 관심이 많은 초기 스타트업 투자자이자 와우테일(wowtale) 편집장(Chief Editor)이다. Linkedin Facebook투자실적
Leave a comment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