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ll Enterprise

카카오엔터프라이즈, 카카오워크 시범 서비스에 5만개 돌파

2020-10-15 2 min read

카카오엔터프라이즈, 카카오워크 시범 서비스에 5만개 돌파

Reading Time: 2 minutes

카카오엔터프라이즈가 종합 업무 플랫폼 ‘카카오워크(Kakao Work)’의 세일즈 파트너 모집 및 소통 증진을 위해 지난 14일에 20여개 협력사와 함께하는 ‘카카오워크 파트너스데이’를 개최했다.

카카오엔터프라이즈는 대기업과 중견/중소기업군 등 카카오워크의 국내 산업별 타깃에 대해 설명하고 이에 따른 분기별 사업 계획과 목표 등을 공개했다.

세일즈 파트너는 카카오워크의 영업과 운영, 고객문의 등을 대행하고, 카카오워크를 도입한 기업 고객의 IT 서비스 사업 구축을 돕는다. 카카오엔터프라이즈는 오는 30일 카카오워크 세일즈 최종파트너를 선정한다. 추후 파트너 교육을 거쳐 기존 고객 및 대기고객 대상으로 영업을 시작할 예정이다.

카카오워크는 출시 한달 만에 함께 일하는 동료와 소통하는 공간인 ‘워크스페이스’ 개설 수 5만개를 돌파했다. 카카오워크를 사용하려는 기업/단체/조직 등이 5만 곳이라는 의미로 국내 협업툴 시장에서 두각을 드러내고 있다.

별도의 교육이나 사전 지식 없이 누구나 사용 가능한 쉬운 인터페이스가 가장 큰 강점이다. 신규 멤버가 그룹 채팅 방에 초대되기이전의 대화가 확인 가능하며, 누가 메시지를 읽었는지 확인할 수있어 업무용 커뮤니케이션 전달력이 높아 긍정적인 반응을 얻고있다는 평이다. 

회사 조직도 및 전체 임직원 목록에서 쉽게 직원을 검색하고 IT기업에서 널리 활용하고 있는 지라(Jira), 깃허브(GitHub) 등도 연결되어 있다. AI 어시스턴트 ‘캐스퍼’, 화상회의, 전자결재 등 업무에 최적화한 다양한 기능도 업무의 편의성을 높인다.

지속적으로 업무 맞춤 서비스와 기능도 추가할 예정이다. 우선 기업이 자사 시스템을 메신저에 자유롭게 연결할 수 있는 커스텀 봇 개발 환경을 제공할 것이다. 기존에 사용하던 외부 시스템 뿐만 아니라 사내 시스템과 연계된 봇 서비스를 직접 제작하고 원하는 기능을 새롭게 만들어 적용하는 것도 가능해진다.

이밖에 메시지 삭제 기능, 화상회의 모바일 버전 등 유용한 기능을 추가 탑재한다. 현재 카카오워크 ‘더보기탭’의 버전 정보에서 ‘준비 중인 기능’을 확인할 수 있다.

카카오엔터프라이즈 측은 “카카오워크는 어떤 환경에서도 모든업무를 해결할 수 있는 종합 업무 플랫폼으로서 기업의 디지털 혁신을 지원할 것”이라며 “고객사의 의견과 반응을 바탕으로 서비스를 고도화해 나갈 것 “이라고 밝혔다.

[협업툴(collaboration) 관련 소식 전체보기]

보도자료 배포 editor@wowtale.net. 매일 아침에 배달되는 스타트업 뉴스 와우데일리를 구독하세요

투자자와 창업팀의 간극을 메울 수 있는 컨텐츠에 관심이 많은 초기 스타트업 투자자이자 와우테일(wowtale) 편집장(Chief Editor)이다. Linkedin Facebook투자실적
One Comment
  1. 정원석

    좋은 글 감사합니다

Leave a comment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