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ll

무역협회, 스타트업브랜치 개소 500일 맞아

2020-10-20 2 min read

무역협회, 스타트업브랜치 개소 500일 맞아

Reading Time: 2 minutes

한국무역협회가 국내 스타트업 생태계 조성과 글로벌 스케일업(Scale-up)을 위해 지난해 6월에 삼성동 코엑스에 설치한 스타트업브랜치가 개소한지 500일을 맞았다. 이 기간 동안 스타트업 브랜치에는 국내외 유수의 대·중견기업 및 스타트업들이 방문해 약 400건의 기업설명회(IR) 및 세미나 등 대규모 행사와 1000건이 넘는 밋업(Meet-up) 상담이 열렸다.

코엑스 2층에 위치한 스타트업 브랜치는 IR 피칭센터, 회의실, 네트워킹 로비 공간을 갖추고 연중 상시 개방을 통해 국내 스타트업의 글로벌 진출을 위한 지사 역할과 국내외 대·중견기업의 오픈이노베이션 허브 기능을 해왔다. 

상담회 외에도 매달 셋째주 수요일에는 벤처투자자들을 초청해 인공지능(AI), 헬스케어 등 분야별 투자유치 설명회가 진행된다. 창조경제혁신센터, 신용보증기금, 기술보증기금, 정보통신산업진흥원 등 다양한 공공기관들도 데모데이, 세미나 등으로 스타트업 브랜치를 활용하고 있다.

스타트업 브랜치의 대표적인 프로그램은 글로벌 대기업과 국내 스타트업간 1대1 상담회인 ‘포춘 500 커넥트(Fortune 500 Connect)’다. 니베아, BMW, 샤넬, 아마존 등 선도적인 글로벌 기업부터 태국 대기업, 중동 투자자, 브라질 액셀러레이터 등 다양한 해외 시장에서 업계 관계자들이 스타트업 브랜치를 찾아 우리 스타트업들을 만났다. 2018년 12월 첫 행사를 시작으로 올해 온라인 상담회를 포함해 현재까지 글로벌 대기업 67개사와 우리 스타트업 간 600여건의 상담이 이뤄졌다.

스타트업 브랜치는 글로벌 진출 관문뿐만 아니라 국내 대·중견기업에서 공공기관까지 오픈이노베이션 확산의 메카로 브랜드를 구축하고 있다. 동원그룹, 호반그룹 등 국내 굴지의 대기업부터 대원, 동양 등 중견기업들도 스타트업과 만남을 통해 유통, 건설, IT 등 광범위한 영역에서 협력 가능성을 타진했고 최근에는 강남구청도 스타트업 브랜치를 찾았다.

올해 코로나19 확산으로 오프라인 행사 개최가 어려워지자 스타트업 브랜치는 온라인 라이브 방송 설비를 확충하고 비대면 화상 밋업 행사로 형식을 빠르게 전환했다. 회의실은 연일 국내외 기업간 1대1 화상회의 장소로 운영되고 있다. 최근에는 스타트업의 혁신 트렌드와 해외진출 성공사례를 소개하는 스타트업 브랜치 유튜브 채널을 개설하기도 했다. 

무역협회 이동기 혁신성장본부장은 “1988년 구축한 코엑스가 지금껏 우리 기업의 수출 지원 인프라였다면 스타트업 브랜치는 글로벌 혁신성장의 인프라로 자리 잡았다”면서 “앞으로는 스타트업의 글로벌 스케일업 뿐만 아니라 스타트업을 통한 우리 산업의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을 선도하는 메카로 거듭나도록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덧> 와우파트너스도 올해 2월 코로나19 대확산 전에 울산대학교의 헬스케어-바이오 데모데이를 스타트업브랜치에서 개최한 바 있다. 향후에도 스타트업 혁신성장의 구심점이 되어 주시길 바란다.

보도자료 배포 및 기고요청은 editor@wowtale.net으로 보내주세요

투자자와 창업팀의 간극을 메울 수 있는 컨텐츠에 관심이 많은 초기 스타트업 투자자이자 와우테일(wowtale) 편집장(Chief Editor)이다. Linkedin Facebook투자실적
Leave a comment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