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ll Funding Proptech

프롭테크 ‘디스코’, 50억원 투자유치.. “온라인 부동산 마켓으로 성장”

2020-11-06 2 min read

프롭테크 ‘디스코’, 50억원 투자유치.. “온라인 부동산 마켓으로 성장”

Reading Time: 2 minutes

프롭테크 스타트업 디스코시리즈B 펀딩에서 세마트랜스링크인베스트먼트, 주식회사 한라, 동훈인베스트먼트로부터 50억원을 투자받았다고 밝혔다. 디스코는 작년 4월에 세마트랜스링크인베스트먼트에서 20억원을 투자받은 바 있고, 현재까지 누적 투자금액은 73억원이다.

디스코는 부동산 통합정보 서비스로 주소만 입력하면 실거래가, 공시지가, 건물 및 토지정보, 매물, 경매정보 등 광범위한 부동산 정보를 한눈에 볼 수 있게 제공하고 있다. 아파트, 원룸, 오피스텔 뿐만 아니라 일반인이 접근하기 어려웠던 빌딩, 상가, 토지 등까지 국내 모든 부동산 유형을 다루고 있는 점이 타 서비스와의 차별점이다.

2016년 출시 당시 업계 종사자들만 접근할 수 있었던 실거래가 등 부동산 데이터를 무료로 공개하면서 일반 투자자들에게 큰 인기를 얻었다. 최근에는 주택시장 규제와 초저금리 기조로 빌딩, 상가, 토지 등 상업용 부동산 거래량이 증가하면서 이용자수가 대폭 늘어났다.

디스코는 이용자 수 기준 매년 3배 이상 지속적인 성장세를 보이고 있다. 11월 기준 누적 이용자수는 약 300만 명, 월간 이용자수는 40만 명이다. 이중 공인중개사 회원은 약 2만 명으로 이는 전국 개업 공인중개사의 20%에 해당한다.

이번 투자를 주도한 허진호 세마트랜스링크인베스트먼트 대표는 “디스코가 통합 부동산 데이터 기반으로 프롭테크의 중요한 플랫폼으로 잘 성장하고 있어, 더 빠른 성장을 위하여 기존 투자에 이어 후속 투자를 진행하였다”라고 말하며 기대감을 나타냈다.

이번 투자를 계기로 디스코는 지역 기반의 부동산 거래 플랫폼으로 도약할 계획이다. GPS 기반 기능을 강화하여 지역 내 건물 소유주, 매수자, 공인중개사를 연결하고 투자정보 획득부터 최종거래까지 할 수 있는 원스톱 서비스를 개발하는 것에 집중하고 있다. 해외의 경우 미국 질로우(Zillow), 영국 라이트무브(Right move), 호주 리얼에스테이트(real estate) 등의 주도로 온라인으로 집 계약을 하는 서비스가 이미 자리 잡았지만 국내의 경우 정부가 도입한 전자계약시스템은 그 이용률이 1%에도 못 미치는 상황이다.

배우순 디스코 공동대표는 “국내에 많은 프롭테크 서비스들이 등장했지만, 여전히 대다수 부동산 거래는 여전히 발품에 의지하고 있다“며 “뿔뿔이 흩어져 있는 지역 부동산의 소유주, 매수자, 공인중개사들을 연결해 부동산 투자의 모든 단계를 디스코 앱 내에서 해결할 수 있는 국내 최초 온라인 부동산 마켓으로 성장할 것“이라고 밝혔다.

[프롭테크(Proptech) 스타트업 소식 전체보기]


보도자료 배포 및 기고요청은 editor@wowtale.net으로 보내주세요

투자자와 창업팀의 간극을 메울 수 있는 컨텐츠에 관심이 많은 초기 스타트업 투자자이자 와우테일(wowtale) 편집장(Chief Editor)이다. Linkedin Facebook투자실적
Leave a comment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