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ll Mobility

타다, 가맹택시사업 부산 확장… 드라이버 모집

2020-12-01 1 min read

타다, 가맹택시사업 부산 확장… 드라이버 모집

Reading Time: 1 minute

타다가 부산광역시 가맹택시 사업에 진출하며 드라이버를 모집한다.

쏘카의 자회사 VCNC가 운영하는 타다가 오는 7일 가맹택시 서비스인 ‘타다 라이트’ 부산 출시에 앞서 드라이버 사전 모집에 나선다. 타다 라이트는 지난 10월 서울에서 베타 서비스를 시작으로 부산지역으로 본격 확대된다.

타다 라이트는 중형택시를 기반으로 한 가맹택시 서비스로 드라이버들은 본인이 희망하는 타다 가맹 운수사를 선택해 지원할 수 있다. 드라이버 사전 신청 방법과 근무조건, 급여 수준 등은 타다 채용대행사를 통해 확인할 수 있으며, 타다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지원하면 된다. 타다는 규제샌드박스를 통해 임시 택시운영자격 운영할 수 있는 자격을 획득했다. 택시면허가 없어도 지원 가능하고, 이후 면허를 획득하면 된다.


타다 라이트에 지원하는 드라이버들 가운데 고객 평점이 우수한 드라이버들에게는 매월 최대 30만원의 인센티브가 매달 지급된다.

타다 측에 따르면 타다 라이트 드라이버는 사납금이 없는 월급제 정규직으로 타다 가맹 운수사로부터 4대 보험과 퇴직금이 보장된다. 또 고객평가 기반의 인센티브가 추가로 지급되며 타다의 데이터 활용 노하우를 기반으로 가장 효율적으로 콜을 배정해 보다 편리하게 운행할 수 있다고 밝혔다.

[모빌리티 관련 뉴스 전체보기]

투자자와 창업팀의 간극을 메울 수 있는 컨텐츠에 관심이 많은 초기 스타트업 투자자이자 와우테일(wowtale) 편집장(Chief Editor)이다. Linkedin Facebook투자실적
Leave a comment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