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ll Contents

리디, 게임 퍼블리싱 사업 진출.. “소설-만화-애니 이어 디지털 콘텐츠 영역 확장”

2021-01-11 1 min read

리디, 게임 퍼블리싱 사업 진출.. “소설-만화-애니 이어 디지털 콘텐츠 영역 확장”

Reading Time: 1 minute

커넥티드 콘텐츠 기업 리디는 게임 사업 진출을 위해 자회사 ‘투디씨(2DC)’를 설립하고 본격적인 사업 확장에 나선다고 11일 밝혔다.

투디씨(2DC)는 지난해 5월 리디의 자회사로 설립된 모바일 게임 전문 퍼블리셔로, 리디가 보유하고 있는 고객, IP, 플랫폼 등 다양한 인프라와 연계해 게임 사업을 전개해 나갈 계획이다. 특히, 올 상반기에 감성적인 스토리와 작화를 담은 여성향 모바일 게임 ‘반만 남은 세계’ 출시를 앞두고 있다.

리디는 이번 게임 사업 진출을 통해 디지털 콘텐츠 영역을 확장한다. 기존의 웹소설과 웹툰, 애니메이션 중심에서 게임으로 이어지는 ACGN(Animation-Comic-Game-Novel) 체인을 견고히 구축해 나갈 계획이다. 이를 통해 향후 리디의 IP 사업을 다각화하고, 고객의 디지털 콘텐츠 경험을 확장시켜 나갈 전략이다.

리디는 지난 2019년에 애니메이션 스트리밍 서비스를 제공하는 라프텔을 인수한 바 있다.

강훈 투디씨(2DC) 대표는 “국내 콘텐츠 시장에서 ACGN 체인을 형성해 나가는 비전에 공감해 리디와 함께사업을 시작하게 됐다”며 “앞으로 좋은 게임을 알맞은 유저에게 선보이기 위해 새로운 게임을퍼블리싱하는데 주력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배기식 리디 대표이사는 “지난 10년간 빠르게 변화하는 콘텐츠 시장에서 리디가 가장 잘할 수 있는 것에 집중하며 다양한 사업적 시도를 해왔다”면서, “이번 게임 사업은 리디가 보유한 인프라와 투디씨의 게임 퍼블리싱 능력을 결합해 새로운 시너지를 창출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컨텐츠(Contents) 관련 뉴스 전체보기]

투자자와 창업팀의 간극을 메울 수 있는 컨텐츠에 관심이 많은 초기 스타트업 투자자이자 와우테일(wowtale) 편집장(Chief Editor)이다. Linkedin Facebook투자실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