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ll commerce

네이버, 라이브커머스 전방위 지원.. “전용 스튜디오 개방하고 책방 라이브도 선보여”

2021-04-09 2 min read

네이버, 라이브커머스 전방위 지원.. “전용 스튜디오 개방하고 책방 라이브도 선보여”

Reading Time: 2 minutes

네이버는 급속도로 변화하는 라이브커머스 시장 환경에 중소상공인들이 빠르게 적응하고 비즈니스를 성장시킬 수 있도록 온·오프라인 전방위 지원에 나선다고 밝혔다.

먼저 올 1월 새롭게 단장한 종로의 ‘쇼핑라이브 전용 스튜디오’를 개방해 중소상공인의 쇼핑라이브를 위한 공간과 장비를 지원한다. 총 11개의 스튜디오 공간과 라이브 설비가 갖춰져 있으며, 조명, 모니터, 짐벌 등 라이브 운영에 도움이 될 관련 장비를 무료로 제공한다. 

아울러 네이버는 중소상공인의 숙련도에 따른 맞춤형 온라인 교육 커리큘럼도 다양화한다. 현재 네이버는 파트너스퀘어TV를 통해 기본적인 기능과 툴을 이용하는 방법부터, 라이브 커머스에 적합한 커뮤니케이션 방식 등 스킬업 교육 콘텐츠 등을 제공해 중소상공인에게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네이버는 중소상공인의 높은 교육열에 대응하기 위해 4월에도 다양한 온라인 교육 프로그램을 선보인다. 쇼핑라이브로 매출 성장을 이룬 실제 사장님(제니에디션)의 경험과 노하우를 전하는 멘토링 라이브나, 심화 기술 교육, 뷰티 전문가가 알려주는 메이크업 콘텐츠 스킬 강의 등 카테고리별 특화 교육도 준비됐다. 아울러 중소상공인가 반드시 알아야 할 라이브 커머스 유의사항 등 기본 필수 교육을 강화하고, 쇼핑라이브 교육을 위한 전용 허브 페이지도 4월 중 오픈할 예정이다. 

또한 네이버는 온라인 북토크와 라이브 커머스를 결합한 ‘책방 라이브’를 선보인다. 기존 네이버 책∙문화판에서 진행해온 온라인 북토크 ‘책문화 생중계’에 라이브 커머스를 결합한 콘텐츠로, 실시간으로 작가와 소통할 수 있을 뿐 아니라 바로 도서를 구매할 수 있는 경험까지 제공한다.

이를 통해 코로나19의 장기화로 오프라인 매장으로의 방문 독자가 감소한 동네 책방과 신간 홍보 기회가 줄어든 출판사, 작가와 사용자가 새롭게 만날 수 있는 소통 창구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네이버 쇼핑라이브를 이끄는 송재훈 책임리더는 “라이브커머스 경험과 숙련도에 맞는 적절한 프로그램을 제공해 중소상공인들이 새로운 시장 변화 속에 기회를 포착하고 쇼핑라이브로 비즈니스를 키울 수 있도록 지원하고자 한다”며 “플랫폼을 통한 서비스뿐 아니라 중소상공인를 위한 지속 가능한 교육과 코칭까지 강화하여 라이브 커머스 시장에 다양성을 가져올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네이버 쇼핑라이브는 중소상공인의 성장을 기반으로 서비스 경쟁력을 강화하고 있다. 쇼핑라이브 판매자 중 중소상공인 비중은 85%를 차지하고 있으며, 누적 시청횟수는 1억 7천만 뷰, 라이브 콘텐츠는 3만 5천개를 넘어서는 등 라이브 커머스 시장에 다양성을 더하고 있다.

[라이브커머스 관련 소식 전체보기]


투자자와 창업팀의 간극을 메울 수 있는 컨텐츠에 관심이 많은 초기 스타트업 투자자이자 와우테일(wowtale) 편집장(Chief Editor)이다. Linkedin Facebook투자실적